中 생산자물가 상승률, 2년 9개월 만에 최대

조선비즈
  • 이용성 기자
    입력 2021.04.09 13:35

    중국의 3월 생산자 물가지수(PPI)가 전년 동월 대비 4.4% 상승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중국 국가통계국 발표 내용을 인용해 9일 보도했다. 같은 기간 소비자 물가지수(CPI)는 0.4% 상승했다.

    중국 톈진에 있는 독일 폭스바겐과 중국의 합작사 중국제일자동차그룹(FAW) 공장의 조업 모습. /트위터 캡처
    중국 경제가 코로나19 충격에서 벗어나 지속적인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는 뜻이다. 중국 공장들은 늘어나는 세계 시장의 수요를 만족시키기 위해 생산을 확대하고 있다.

    로이터에 따르면 중국의 3월 PPI는 전월치인 1.7% 상승과 시장 예상 중앙치인 3.5% 상승을 웃돌았고, 지난 2018년 7월 이후 33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1~3월 평균 PPI는 전년 동기 대비 2.1%, 구매가격은 2.8% 상승했다.

    중국 PPI는 지난 1월 0.3% 상승을 기록하면서 1년 만에 처음으로 플러스 국면에 진입했고, 2월에는 2018년 11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한 바 있다.

    업종별로는 철금속 제련가공업이 21.5%, 유색금속 제련가공업이 21.3% 상승했다. 이밖에 화학원료 및 제품 제조업도 11.4% 올랐다.

    3월 CPI는 전년 동기 대비 0.4% 증가했다. 3월 CPI는 전월 마이너스 0.2%에서 플러스 국면으로 전환했고, 시장 예상 중앙치인 0.3% 상승을 웃돌았다. 3월 도시 CPI는 전년 동기 대비 0.5% 상승했고, 농촌 CPI는 전년 동기 대비 0.4% 상승했다.

    중국 정부는 지난달 열린 연례 최대 정치행사인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에서 올해 CPI 목표를 ‘약 3%’로 제시한 바 있다. 2020년 CPI는 2.5%였다.

    전년 동월 대비 식품 가격은 0.7% 하락했고, 비식품가격은 0.7% 상승했다. 식품 중 수산물 가격은 8.1% 상승했지만, 돼지고기 가격은 공급량 회복으로 18.4% 하락했다. 교통통신, 교육문화, 의료보건 가격이 각각 2.7%, 0.4%, 0.2% 상승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