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레몬헬스케어와 제휴해 ‘보험금 청구 간소화’ 확대

조선비즈
  • 이상빈 기자
    입력 2021.04.09 10:23

    신한생명은 헬스케어 데이터 플랫폼 기업 레몬헬스케어와 제휴를 맺고 보험금 청구 간소화 서비스를 확대한다고 9일 밝혔다.

    보험금 청구 간소화 서비스는 오픈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 기술을 활용한 서비스다. 신한생명은 헬스케어 플랫폼 기업인 ‘메디블록’과 기술제휴를 맺고 삼성서울병원, 서울대학교병원, 연세세브란스병원과 함께 지난해 7월부터 서비스 연동을 진행해왔다.

    신한생명은 제휴된 플랫폼을 통해 증빙서류를 제출할 필요 없이 클릭 몇 번으로 ▲필요서류 확인 ▲필요서류 수령 ▲보험금 청구 등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또, 서비스 확대를 위해 레몬헬스케어와 추가 기술 제휴를 맺고 신촌세브란스 등 27개 병원에서 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인프라를 확대했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서류나 방문 없이 간편하게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는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라고 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