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국내 물량 첫 출하…丁총리 "역사적 첫 접종"

조선비즈
  • 손덕호 기자
    입력 2021.02.24 09:26

    SK바이오사이언스 공장 있는 안동 방문
    "드디어 고대하던 일상 회복 첫 걸음"

    정세균 국무총리가 24일 "오늘 출하되는 백신으로 모레부터는 우리나라에서도 역사적인 첫 접종을 시작한다"며 "드디어 고대하던 일상 회복으로의 첫걸음을 떼는 것"이라고 했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24일 경북 안동시 경북도청에서 열린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 총리는 이날 경북 안동시 경북도청에서 주재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오늘 이곳 경북 안동에 있는 우리 기업의 백신 생산공장에서 국민들께 공급할 코로나19 백신 완제품이 처음 출하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정부는 국민들이 안심하고 접종을 받도록 백신 도입부터 수송과 유통, 접종, 그리고 이상 반응 관리까지 모든 과정을 철저히 준비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국민 여러분께서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새롭게 시작하는 이 희망의 여정에 함께해주실 것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 안동공장에서 위탁 생산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국내 물량은 이날 처음 출하돼 물류센터를 거쳐 전국 보건소와 요양병원으로 운송된다. 접종은 26일부터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