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구글클라우드, 한국형 SaaS 글로벌 진출 모색

조선비즈
  • 박진우 기자
    입력 2021.02.22 09:55 | 수정 2021.02.22 10:07

    SK㈜ C&C는 22일 구글클라우드코리아와 산업별 디지털 혁신 플랫폼·솔루션의
    국내외 확산을 위한 ‘한국형 디지털 플래그십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기열 SK C&C 디지털플랫폼 총괄(왼쪽), 최기영 구글클라우드코리아 대표. /SK C&C 제공
    이기열 SK C&C 디지털플랫폼 총괄과 최기영 구글클라우드코리아 대표는 이날 경기 성남시 분당구 SK 유-타워에서 SK C&C 멀티버스(Multiverse) 기반의 산업별 버티컬 플랫폼·솔루션 공동 개발·국내외 확산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SK C&C 멀티버스는 인공지능(AI), 빅데이터, 클라우드 주요 플랫폼과 솔루션을 집대성한 통합 디지털 플랫폼이다.

    구글클라우드코리아는 SK C&C 멀티버스 플랫폼 및 산업별 디지털 애셋(시스템·서비스)의 우수성에 주목했다고 한다. 특히 멀티버스의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인 ‘아큐인사이트플러스(Accuinsight+)’는 금융∙유통 등 다양한 산업에서 현업 실무자가 주도한 디지털 혁신 사례를 만들어 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두 회사는 먼저 ‘멀티버스 플랫폼×구글’이라는 모토아래, 개방형 디지털 혁신을 위한 산업 생태계 조성에 나설 계획이다.

    국내외 주요 산업별 기업고객·기관·스타트업·IT기업과 협력해 플랫폼 기반의 한국형 디지털 혁신 서비스를 확보하고, SaaS(Software as a Service·서비스형 소프트웨어) 상품화를 통해 글로벌 선단형 수출길을 여는 것이다.

    이를 위해 SK C&C 판교 클라우드 데이터센터에는 한국형 디지털 플래그십 사업 공통 랩(Lab)이 구축돼 SK C&C와 구글클라우드의 디지털 플랫폼을 결합한다. 도입 시급성과 필요성, 글로벌 확장성을 고려, 우선 개발 대상 플랫폼 및 솔루션을 조만간 선정한다는 계획이다.

    또 사업의 빠른 성과 창출을 위해 ▲유통 분야의 고객 분석 및 스마트 가격 ▲금융 분야의 마켓 센싱 ▲헬스케어 분야 신약 개발 플랫폼 및 의료 AI ▲금융 불안전 판매 예방을 위한 세일즈 품질 보증(Sales QA) ▲보험심사 어드바이저 등 우선 추진 분야도 선정했다.

    제조 분야의 경우 스마트 비전, 이상진동 감지 솔루션 등 현장에서 즉시 활용 가능하고 비용절감과 생산성 향상이 입증된 스마트 팩토리 요소 솔루션들을 검토할 예정이다.

    두 회사는 구글 클라우드의 클라우드 네이티브 보안, 개발생산성 도구, 하이브리드 운영 도구 등의 기술 요소를 SK C&C의 멀티버스 플랫폼에 적용, 산업별 데이터 기반 AI·블록체인 적용 모델 확산에도 협력하기로 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