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과천 위버필드’ 주민공동시설 제로에너지건축물 1등급

조선비즈
  • 고성민 기자
    입력 2021.01.14 11:05

    SK건설은 경기 ‘과천 위버필드’ 주민공동시설(게스트하우스, 북카페)이 한국에너지공단으로부터 제로에너지건축물 1등급을 인증받았다고 14일 밝혔다. 국내 비주거건물이 1등급을 인증받은 것은 이번이 최초다.

    제로에너지건축물 1등급을 인증받은 과천 위버필드 주민공동시설 외관. /SK건설 제공
    제로에너지건축물은 신재생에너지를 활용해 스스로 에너지를 만들고, 에너지 손실은 최소화하는 건축물을 의미한다. 제로에너지건축물 인증제는 건물의 제로에너지 실현 정도에 따라 5개 등급으로 나뉘는데, 가장 높은 등급인 1등급은 에너지자립률 100% 및 에너지 효율 1++등급 이상 건축물에만 부여된다.

    과천 위버필드 주민공동시설은 에너지자립률 158%, 에너지 효율 1+++등급을 인증받았다. SK건설 관계자는 "건물 실외에 68kWp 전기를 생산할 수 있는 태양광 설비를 설치했고, 내부는 고단열·고기밀 창호, LED 조명, 고효율 냉난방 시스템을 적용해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했다"면서 "건물 내 에너지 정보를 수집·분석해 효율성을 개선하는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BEMS)도 도입했다. 이같은 에너지 절감 기술로 이산화탄소 발생량을 연간 19톤가량 줄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이 건물은 지상 2층, 연면적 약 513㎡ 규모로 이달 말 준공 예정이다. 1층은 북카페, 2층은 게스트하우스로 운영된다.

    과천 위버필드는 지하 3층~지상 35층, 21개동 총 2128가구로 SK건설과 롯데건설이 시공했다. 이달 말부터 입주를 시작한다. 과천 위버필드는 앞서 녹색건축인증 최우수 등급과 건축물에너지효율 1등급도 인증받았다.

    SK건설 관계자는 "앞으로도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강화를 위해 제로에너지건축물 등 친환경 및 저탄소 건축물의 보급을 확대하는데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