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 기업대출 분석 강화… 신용정보원과 업무협약 체결

조선비즈
  • 조은임 기자
    입력 2020.11.23 11:31 | 수정 2020.11.23 11:32

    한국은행이 한국신용정보원과 미시데이터 기반 기업부문 분석을 강화하기 위한 양해각서(MOU)를 23일 체결했다.

    이번 MOU로 앞으로 두 기관은 기업신용 분석을 강화하기 위해 기업신용 미시데이터를 공유하고, 기업신용정보를 활용한 공동연구 등을 위해 협력할 수 있게 됐다.

    조선DB
    한은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한국신용정보원으로부터 전 금융기관 기업대출 미시정보에 대한 체계적이고 신속한 확보가 가능해질 것으로 보고 있다.

    이승헌 한은 부총재는 "향후 기업부문 건전성 점검 등 금융안정 및 공동검사 관련업무를 보다 효과적으로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한은은 앞으로도 기업부문에 대한 점검기반을 확충하기 위해 노력을 지속할 계획이다. 중장기 발전전략(BOK 2030) 사업의 하나로 개별 대출정보뿐만 아니라 재무정보 등 기업관련 미시데이터를 종합관리하는 시스템도 구축할 예정이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