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카드, 경희대와 ‘빅데이터 활용’ 대학가 상권 활성화

조선비즈
  • 박소정 기자
    입력 2020.11.23 10:32

    BC카드가 경희대학교와 업무협약(MOU)을 맺고 빅데이터를 활용한 컨설팅 사업을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MOU는 지난 상반기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으로 비대면으로 진행됐다. ▲연구 참여 및 기술지도 등 상호 연구개발 ▲교육 프로그램 개발 및 협력 모델 구축 ▲경희대 교내 상권 및 지역 활성화를 위한 컨설팅 등 빅데이터 분야 산업 발전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먼저 BC카드가 보유한 결제 데이터를 활용해 코로나19로 침체한 대학 인근 상권 및 기타 대학가 상권 매출 분석, 주 이용 고객 속성 분석, 업종별 평균 영업 기간 등에 대한 보고서를 작성하고 개선점을 찾는 컨설팅이 진행된다.

    BC카드가 운영 중인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에서 올라온 리포트와 카드 소비 분석 데이터를 더해 창업을 고려하고 있는 경희대 구성원에게 맞춤형 창업 리포트도 제공한다. 산학협력을 통해 우수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현장실습 및 인턴십 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빅데이터를 활용한 다양한 교육과 창업, 국고 사업 등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