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티타이니 온라인' 첫 공개... "단일 서버, 전세계 유저와 함께"

조선비즈
  • 윤민혁 기자
    입력 2020.11.20 16:50

    스마일게이트가 국내 최대 게임쇼 ‘지스타(G-Star)2020’에서 신작 모바일 게임 ‘티타이니 온라인’을 첫 공개하고, 지난 17일 출시한 ‘마술양품점’을 소개했다. 티타이니 온라인은 신규 지식재산권(IP) 게임으로, 글로벌 단일 서버에서 협동과 경쟁을 펼치는 ‘커뮤니티 RPG’가 될 전망이다.

    티타이니 온라인. /스마일게이트 제공
    20일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는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 중인 지스타2020과 온라인 방송 지스타TV를 통해 티니 스튜디오가 개발한 티타이니 온라인을 공개했다. 티타이니 온라인은 지스타 전까지 정보가 공개되지 않았던 게임이다.

    스마일게이트는 티타이니 온라인을 ‘글로벌 커뮤니티 RPG’로 정의한다. 스마일게이트 관계자는 "규모에 집중했던 기존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공식에서 벗어나, 전세계 유저들이 함께하는 ‘놀이터’를 콘셉트로 한다"며 "가벼운 그래픽과 전투 시스템을 바탕으로 전세계 사람들이 하나의 서버에 접속해 협동과 경쟁을 펼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티타이니 온라인은 ‘캐주얼’, ‘국가간 소통’, ‘진보된 서버’를 특징으로 한다. 티타이니 온라인은 전세계 이용자간 통합 서버를 지원한다. 전세계 이용자가 한 자리에 모이는 만큼, 소통을 위한 자동 번역 시스템도 도입했다.

    그래픽은 동화풍의 아기자기한 카툰렌더링을 기본으로 한다. 제작사 티니스튜디오 관계자는 "여신의 탑을 중심으로 벌어지는 사건을 다루는 게임으로, 친숙한 이세계물"이라며 "정해진 하나의 목표가 아닌 자신의 삶을 원하는대로 살아가는 콘셉트"라고 설명했다. 티타이니 온라인은 캐릭터가 아닌 아이템에 스킬이 붙어 있어, 언제든 캐릭터를 다른 방향으로 성장시킬 수 있기도 하다.

    이날 스마일게이트는 티타이니 온라인 제작 과정을 담은 메이킹 필름과 개발사 대표 인터뷰를 공개했다. 또 향후 순차적으로 콘텐츠를 공개하고 비공개테스트(CBT)에 나설 계획이다. 정재훈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실장은 "내년에는 보다 많은 게임 정보를 공개하고 테스트도 진행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17일 출시한 마술양품점. /스마일게이트 제공
    지난 17일 출시한 마술양품점은 마법으로 가득찬 세계에서 마술 용품을 파는 경영 시뮬레이션 게임이다. 아기자기한 동화풍 2D 그래픽과 질 높은 애니메이션이 특징이다. 스마일게이트는 이날 개발진, 캐릭터 성우 인터뷰를 통해 마술양품점 콘셉트를 소개했다.

    개발진은 "마술양품점의 평화롭고 소소한 세계관과 캐릭터의 매력을 생생하게 전할 수 있도록 애니메이션 영상을 제작하게 됐다"며 "섬세하고 아기자기한 느낌을 살리기 위해 2D 작업을 택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주 타겟층인 2030 소비자들이 가게·캐릭터 꾸미기 콘텐츠에 좋은 반응을 보이실 것으로 예상한다"며 "행복감을 느낄 수 있는 ‘힐링 게임’이 될 수 있도록 꾸준한 업데이트를 이어가겠다"고 했다.

    마술양품점은 걸그룹 오마이걸과 콜라보도 진행하고 있다. 이날 지스타2020 쇼케이스에선 오마이걸의 광고 촬영 비하인드 영상도 공개돼 큰 호응을 얻었다. 오마이걸 비하인드 영상에 힘입어 지스타TV 실시간 시청자는 순간 7000명에 육박하기도 했다. 스마일게이트의 지스타2020 쇼케이스는 지스타TV를 통해 다시 확인할 수 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