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미소·세차왕·째깍악어와 업무 협약 체결..."푸르지오 주거서비스 질 높인다"

조선비즈
  • 최상현 기자
    입력 2020.11.02 10:20

    대우건설은 서울 을지로 본사에서 주거서비스 3사(미소, 세차왕, 째깍악어)와 푸르지오 주거서비스 제휴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미소는 홈클리닝, 세차왕은 방문세차, 째깍악어는 자녀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이다. 대우건설은 이번 협약으로 푸르지오 스마트홈 애플리케이션(앱)과 주거서비스 3사의 플랫폼을 연계해 푸르지오 입주민에게 모바일을 활용한 주거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푸르지오 입주민은 스마트홈 앱을 통해 홈클리닝, 방문세차, 자녀돌봄 서비스를 예약할 수 있고, 특별 할인 또는 포인트 적립 등의 혜택을 받게 된다. 대우건설은 이번 서비스 제휴를 통해 푸르지오 입주민들이 우수 업체가 제공하는 양질의 주거서비스를 보다 편리하게 누릴 수 있어 고객 만족도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왼쪽부터 빅터 칭 미소 대표, 백정완 대우건설 주택건축사업본부장, 김희정 째깍악어 대표, 박태섭 세차왕 이사가 10월 29일 서울 을지로 대우건설 본사에서 푸르지오 주거서비스 제휴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대우건설 제공
    이 서비스는 오는 12월 입주 예정인 과천 센트럴파크 푸르지오 써밋, 인천 구월 지웰시티 푸르지오를 시작으로 확대 도입될 계획이다.

    왼쪽부터 푸르지오 스마트홈 어플리케이션 화면과 주거서비스 예약화면. /대우건설 제공
    지난해 3월 ‘뉴푸르지오’를 론칭한 대우건설은 푸르지오만의 스마트홈 기술 및 플랫폼 개발에 속도를 내고 있다. 기존 스마트홈의 개념을 스마트 단지로 확장해 뉴푸르지오의 ‘비 스마트(Be Smart)’ 프리미엄을 구현하겠다는 계획이다. 이밖에도 대우건설은 모델하우스부터 사전점검, 입주 후까지 입주민에게 입주 도시락 서비스, 모바일 챗봇 서비스, 증강현실(AR) 가든 등 다양한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하며 주거문화를 선도하고 있다.

    백정완 대우건설 주택건축사업본부장은 "최근 아파트 입주 트렌드를 분석해 입주민들의 주거서비스 이용 욕구는 높으나 업체 선택의 어려움을 겪는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각 업계를 선도하고 있는 주거서비스 3사와 업무협력을 추진하게 됐다"며 "대우건설은 앞으로도 고객 트렌드를 면밀히 분석해 푸르지오 입주민들에게 다양한 주거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