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무항생제 돼지고기 30% 할인… 신선식품 강화

조선비즈
  • 홍다영 기자
    입력 2020.10.21 09:07

    이마트(139480)는 신선식품을 강화하고 건강한 먹거리 대중화에 앞장서기 위해 무항생제 돼지고기 등을 할인 판매한다.

    냉장 삼겹살. /이마트 제공
    이마트는 오는 22일부터 28일까지 삼겹살·목심·앞다리·갈비 등 무항생제 돼지고기, 닭고기, 오리고기를 최대 30% 할인한다고 21일 밝혔다. 가격이 부담스러워 무항생제 고기 구매를 망설이던 소비자들이 손 쉽게 구매할 수 있도록 6개월 전부터 기획했다.

    행사카드로 구매하는 경우 돼지고기를 20% 할인해 100g당 삼겹살과 목심은 2240원에, 앞다리와 갈비는 1000원에 판매한다. 현재 이마트에서 1등급 삼겹살과 목심이 100g당 2280원에 판매되는 것과 비교하면 훨씬 저렴하다. 무항생제 냉장 닭고기와 오리고기는 행사카드 구매 시 각 20%, 30% 할인한다.

    이마트의 무항생제 고기는 사육 환경이 우수한 무항생제 농가에서 길러졌다. 자체 검수, 검품 시스템과 농림축산식품부의 인증을 받은 안전한 먹거리다. 이마트는 지난 6월부터 무항생제 돼지고기 전문 매장 13개를 도입했고 6월 1억4000만원이던 매출은 9월 6배까지 뛰었다. 이마트 관계자는 "무항생제 전문 매장을 내년까지 70개 도입할 계획"이라고 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