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미리 블랙프라이데이'…대형가전 등 최대 53% 할인

조선비즈
  • 박용선 기자
    입력 2020.10.19 12:03

    /쿠팡 제공
    쿠팡은 국내외 인기 가전제품을 할인 판매하는 '미리 블랙프라이데이'를 19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선 노트북, 휴대전화, 대형가전, 기타 주방가전 등 주요 브랜드 61개가 참여해 800여 개의 상품을 판매한다. 삼성, LG, 다이슨, SK매직 등 유명 브랜드 상품을 최대 53% 할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다양한 할인 이벤트도 준비했다. 쿠팡은 행사기간 동안 월, 수, 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오늘의 타임 찬스’ 상품을 선보인다. 카드사 할인 혜택도 있다. 삼성, 신한, 현대, 농협, 국민, 비씨, 하나 카드로 결제 시 20% 즉시 추가 할인을 제공한다. 또 다가오는 김장철을 맞아 오는 26일부터 김치냉장고를 최대 20만원 할인해 판매한다.

    이병희 쿠팡 리테일 부사장은 "가전제품 구매를 계획하고 있는 고객들을 위해 미리 풍성한 할인행사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쿠팡은 더 좋은 고객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고객의 니즈를 반영한 다양한 기획전을 진행할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쿠팡은 '대형가전 전문설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쿠팡에서 대형가전을 구매하면 다음날 로켓배송과 설치까지 원스톱으로 진행된다. 고객은 스케줄에 따라 주문 후 2주간 배송과 설치 일정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