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자산관리 컨설팅 서비스 ‘IBK First Class’ 출시

조선비즈
  • 이상빈 기자
    입력 2020.10.19 10:49

    IBK기업은행은 종합자산관리 컨설팅 서비스인 ‘IBK First Class(퍼스트 클래스)’를 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세무와 부동산, 금융 전문가가 한 팀을 구성해 고객에게 맞춤형 종합자산관리 컨설팅을 제공한다. 개인고객은 물론 중소기업도 받을 수 있다.

    은행 측은 "각 분야별로 최신 경향을 반영하고, 향후 예상되는 문제를 사전에 분석해 최상의 종합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코로나19로 대면 상담이 어려운 경우, 영상회의 시스템을 활용해 언택트(untact) 상담도 진행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신설된 자산관리그룹이 새롭게 선보이는 IBK형 자산관리 모델"이라며 "양질의 컨설팅을 제공할 것"이라고 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