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성년자도 카뱅 쓴다… 청소년 전용 ‘카카오뱅크 mini’ 출시

조선비즈
  • 이상빈 기자
    입력 2020.10.19 10:30

    카카오뱅크가 10대 청소년들도 쓸 수 있는 ‘카카오뱅크 미니(mini)’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미니 서비스는 만 14세부터 18세 이하 청소년만 개설할 수 있는 선불전자지급수단으로, 은행 계좌 개설이나 연동 없이 이용할 수 있다. 휴대폰 본인인증, 약관 동의, 비밀번호 생성 과정을 거쳐 개설할 수 있다. 입금과 이체뿐만 아니라 카카오톡 친구 간 간편이체도 가능하다.

    카카오뱅크 제공
    미니는 온·오프라인 결제 수단도 제공한다. 미니를 개설하면 카카오 니니즈 캐릭터가 그려진 ‘mini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색깔과 캐릭터가 각기 다른 5종의 디자인으로 구성돼있다. 미니 카드는 카카오뱅크 체크카드처럼 전국 모든 자동화기기(ATM)에서 수수료 없이 입출금 가능하다. 미니가 청소년 전용 상품인 점을 고려해 청소년 전용 교통카드 기능이 탑재됐으며, 클린(clean) 가맹점에서만 사용할 수 있다.

    미니 고객은 카카오뱅크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서 잔액과 이용내역 조회가 가능하다. 실시간 알림을 통해 사용 내역을 확인할 수도 있다.

    선불전자지급수단인 미니에 보관할 수 있는 금액 한도는 50만원이며, 이용한도는 1일 30만원, 1개월 200만원이다. 카카오뱅크 앱에서 소득공제 신청하기를 통해 미니카드 이용 금액을 부모의 소득공제에 합산할 수도 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비대면 계좌개설이 어려운 청소년들에게 카카오뱅크만의 고객 경험과 청소년들이 원하는 금융 서비스 기능을 담기 위한 방안으로 선불전자지급수단을 활용했다"며 "미니는 청소년들이 스스로 편리하게 금융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하는데 중점을 뒀다"고 했다.

    카카오뱅크는 미니 출시를 맞아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미니 가입 고객 전원에게 니니즈 신상 이모티콘을 제공하고, CU 편의점에서 미니카드로 3000원 이상 첫 결제 시, 1000원 CU모바일 쿠폰을 받을 수 있다. 지인에게 미니를 알려주면 최대 1000원까지 현금 혜택도 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