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청년 구직자 취업지원 교육' 나선다

조선비즈
  • 안소영 기자
    입력 2020.09.21 18:05

    포스코(005490)가 21일 포항과 광양에서 온라인을 활용한 비대면 방식으로 ‘청년 구직자 취업지원 교육’ 입과식을 진행했다.

    청년구직자 취업지원 교육 과정은 중소기업 취업을 희망하는 청년구직자 대상으로 2개월간 회사 생활에 필요한 기본 소양과 기계, 전기, 용접 등 실무기술을 집중교육 한후, 채용을 연계하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포스코는 지난해 청년구직자 대상 207명을 교육하고 이중 167명을 우수인력 확보가 어려운 협력사, 중소기업에 취업을 연계했다. 올해에는 코로나19로 인해 오프라인 교육과정 운영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으나 지금까지 111명의 교육을 지원했다. 포스코와 포스코케미칼은 ‘축로기술자 양성과정’을 신규 개설, 운영하고 있다.

    이날 비대면 입과식에는 포항과 광양에서 각 20명, 총 40명이 참여했다. 포스코 협력상생그룹 중소기업컨소시엄사무국은 올해 총 170명 이상의 구직자 교육을 목표로 하고 있다. 교육생에게는 월 80만원의 교육훈련 수당과 교재, 교육물품 등을 지원하며 집합교육 기간에는 숙식도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포스코는 교육시설, 전문강사 등 여건 부족으로 자체 교육이 어려운 협력사와 공급사, 지역 중소기업 직원을 대상으로 실무에서 꼭 필요한 교육을 맞춤형으로 지원하고 있다. 작년에는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통해 307개사 임직원 4만5605명을 대상으로 유압제어, 전기용접 등 정비기술과 혁신, 안전, 품질, 조직역량에 대한 교육을 실시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