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프라인 결제 감소로… VAN사 상반기 순익 10.1%↓

조선비즈
  • 박소정 기자
    입력 2020.09.17 06:00

    카드 가맹점과 카드사를 연계해주는 부가통신업자(VAN·밴사)의 올해 상반기 영업수익이 온라인 쇼핑의 증가로 작년 상반기보다 5% 늘어났다. 그러나 오프라인 결제로 인한 수익이 크게 줄면서 당기순이익은 10% 가까이 감소했다.

    금융감독원이 17일 발표한 ‘2020년 상반기 밴사 영업실적’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밴사 시장의 97%를 차지하는 13개 밴사의 영업수익은 1조2267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5.3%(621억원)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온라인 쇼핑 증가로 PG(전자지급결제대행업) 등 기타사업 수익이 1172억원 늘면서 영업수익을 견인했다. 본업인 VAN 사업 수익은 오프라인 카드 결제가 줄면서 551억원 감소했다.

    게티이미지뱅크
    당기순이익은 745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10.1%(84억원) 감소했다. 영업비용은 1조1500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6.8%(736억원) 늘었다. PG거래가 증가하면서 PG업 대표 가맹점 수수료 지급 비용 등이 늘어난 탓이다.

    현금 등 유동자산이 줄면서 전체 자산은 작년말보다 0.8%(179억원) 감소한 2조3624억원을 기록했다. 부채는 작년말보다 1.9%(160억원) 감소한 8441억원이었고, 이익잉여금 감소로 자본은 0.1%(19억원) 줄어든 1조5183억원을 기록했다.

    올해 상반기 카드 거래건수는 91억6000건으로 전년동기 대비 1억1000건 늘어났다. 가맹점수는 271만8000개로 3만6000개 증가했고, 단말기수는 342만8000대로 6만6000대 늘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