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어르신·장애인 이동 편의 차량 8대 기증

조선비즈
  • 윤희훈 기자
    입력 2020.09.16 14:08

    하이트진로가 사회복지기관에 기증한 장애인용 특수개조차량./하이트진로 제공
    하이트진로가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과 장애인의 이동 지원을 위해 장애인용 특수개조차량을 포함한 총 8대의 차량을 전국 사회복지기관에 기증했다고 16일 밝혔다.

    하이트진로(000080)는 이날 부산 해운대해수욕장 이벤트광장에서 김인규 대표와 홍순헌 해운대구청장을 비롯한 관계자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차량전달식을 진행했다.

    하이트진로는 2015년부터 이동차량 지원사업을 진행해왔다. 올해 기증한 8대의 차량을 포함해 6년 간 총 38대의 차량을 사회복지기관에 지원했다. 그동안 사회복지기관에서 운용하는 차량은 대부분 승합차로, 좁은 길이 많은 취약계층 주거지역에선 다소 불편했다. 이에 하이트진로는 소형차 필요성에 대한 기관들의 애로를 주목하고 차량지원 사업을 시작했다.

    올해 지원하는 차량은 기아자동차 레이로, 휠체어리프트가 장착된 장애인용 특수개조차량 3대와 일반차량 4대로 부산, 서울, 대전의 7개 사회복지기관에 전달했다. 지난 4월엔 청년자립을 지원하기 위해 경남 창원시에 오픈한 베이커리 카페 '빵그레'의 운영기관인 창원지역 자활센터에 일반차량 1대를 우선 지원했다.

    하이트진로가 기증한 차량들은 독거노인 및 재가장애인 도시락 배달, 병원 이동 및 송영 서비스 등에 사용된다.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는 "이동과 접근성이 취약한 복지사각시대에 있는 이웃들의 이동편의 향상에 기여하고자 2015년부터 이동차량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왔다"면서, "앞으로도 이동편의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을 위해 후원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