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바이오사이언스, 미국 노바백스 코로나19 백신 생산 계약

조선비즈
  • 오유신 기자
    입력 2020.08.13 23:10 | 수정 2020.08.13 23:22

    13일 SK바이오사이언스 판교연구소에서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맨 왼쪽)과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대표가 화상으로 참석한 스탠리 에르크 노바백스 CEO와 함께 NVX-CoV2373의 글로벌 공급을 위한 3자간 협력의향서를 체결하고 있다. /연합뉴스
    SK바이오사이언스가 해외에서 개발 중인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생산 및 공급을 위한 계약을 추가로 성사시켰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미국 바이오 기업 노바백스와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NVX-CoV2373'의 개발과 생산, 한국을 포함한 글로벌 공급을 위한 위탁생산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7월 영국 제약회사 아스트라제네카와 코로나19 백신 위탁생산 계약을 맺은 데 이어 두 번째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노바백스가 개발 중인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의 항원 제조 기술을 이전받아 추가 공정을 개발하고 생산까지 맡는다.

    이와 함께 SK바이오사이언스와 노바백스는 보건복지부와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의 △빠르고 안정적인 생산 △공평한 분배가 가능한 글로벌 공급 지원 △국내 공급 노력을 통한 보건 향상 등에도 협력하기로 했다.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대표는 "대한민국 기업으로 국내 개발과 해외 수입이라는 투트랙 전략을 취하는 정부의 정책에 발맞추고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