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S 등 온라인 학습 돕는 데이터 무료 제공 8월말까지 연장

조선비즈
  • 이경탁 기자
    입력 2020.06.30 14:17 | 수정 2020.06.30 14:20

    조선DB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교육부는 통신3사와 협력해 스마트폰으로 EBS 등 주요 교육사이트 이용 시 데이터 사용량을 차감하지 않는 무료화 조치를 6월말까지 1차 연장한데 이어, 8월말까지 추가 연장하기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일선 학교에서 온·오프라인 학습 병행이 지속됨에 따라, 8월말까지 온라인 학습의 핵심인 주요 교육 사이트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보장하기 위한 조치이다.

    이에 모든 초·중·고교 학생들은 물론 교사, 학부모들이 해당 사이트를 이용할 경우, (본인이 가입한 스마트폰 요금제의 데이터 용량에서) 별도로 데이터 사용량이 차감되지 않아 추가 과금 부담 없이 마음껏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EBS 홈페이지 및 가정통신 SMS 등을 통해 안내될 예정이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