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어떤 TV라도 가져오면 신제품 최대 100만원 할인

조선비즈
  • 윤민혁 기자
    입력 2020.06.30 11:00

    삼성전자는 14년 연속 글로벌 TV 판매 1위를 기념해 최대 100만원 상당의 혜택을 제공하는 ‘QLED 보상판매 특별전’을 연다고 30일 밝혔다.

    삼성전자 제공
    7월 1일부터 9월 30일까지 구형 TV를 반납하고 QT80 시리즈 이상 2020년형 QLED TV를 구매하면 최대 100만원 상당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반납하는 TV는 브랜드와 연식 등을 가리지 않는다. 삼성전자 TV가 아닌 구형 TV여도 혜택을 받을 수 있는 것이다.

    삼성전자는 이번 행사에 참여하는 소비자가 삼성 Q시리즈 사운드바를 함께 구입하면 사운드바 제품을 80% 할인해준다. QLED TV와 Q시리즈 사운드바를 함께 사용하면 두 제품의 스피커를 모두 활용해 마치 협주를 하는 듯한 ‘Q-심포니’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또 모듬 참여자에게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티빙(TVING)’ 무제한 플러스 6개월 무료 이용권을 증정한다.

    QLED 보상판매 특별전은 삼성 디지털프라자·하이마트·전자랜드를 비롯한 오프라인 매장과 삼성닷컴·오픈마켓 등 온라인에서 동시 진행한다. 정호진 삼성전자 한국총괄 상무는 "더 많은 소비자가 초대형·초고화질에 혁신적인 사운드를 지닌 제품을 최상의 혜택으로 경험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