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사회공헌·투명 지배구조 등 사회적 가치 실현 앞장

조선비즈
  • 박현익 기자
    입력 2020.05.27 07:00

    동아제약

    사내에 사회적가치위원회 신설
    지속가능경영 위한 미션 수행

    어린이 영양제 '미니막스 정글'
    사회적 가치 담아 개발 출시

    동아제약은 사회적 가치 창출의 일환으로 어린이 영양제품 '미니막스 정글'을 출시했다. 동아제약 제공
    동아제약은 사회적 가치 창출의 일환으로 어린이 영양제품 '미니막스 정글'을 출시했다. /동아제약 제공
    정부가 올해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공공부문의 추진전략을 발표한 가운데 제약업계에서는 헬스케어 전문기업 동아제약의 행보가 남다르다. 동아제약은 올해 지속가능경영을 위한 의사협의기구 사회적가치위원회를 신설하는 등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사회적 가치는 경제뿐만 아니라 사회, 환경, 문화 등의 영역에서 공공 이익과 공동체의 지속 가능한 발전에 기여하는 가치를 말한다.

    사회적가치위원회는 동아제약이 매출과 이익 등 재무적 가치의 추구뿐만 아니라 ESG(Environment, Social, Governance·친환경, 사회적 기여, 투명한 지배구조) 등 비재무적 가치를 중시하는 경영을 위해 지난달 말 출범했다. 이해관계자들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고민을 함께 해결해 나간다는 취지로 시작한 것이다. 동아제약이 지속 가능한 성장과 함께 기업의 책임을 다하도록 한다는 목표를 갖는다.

    위원회는 위원장인 최호진 동아제약 사장을 중심으로 부위원장과 10명의 정위원, 16명의 소위원, 8개의 실행분과(공정, 준법, 부패방지, 인권노동, 정보보호, 산업안전, 환경, 사회공헌, 소비자보호)로 구성됐다. 위원장과 위원들은 지속가능경영 전략의 수립과 의사결정, 추진 현황들의 체계적인 관리 및 감독을 담당하며 각 실행분과는 지배구조, 사회, 이해관계자, 소비자, 임직원 등을 위한 사회적 가치 창출과 책임 이행의 미션을 수행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지배구조 분야에서는 투명한 의사결정 프로세스를 구축하고 환경분야에서는 친환경 제품 개발과 환경보호, 기후변화 대응 방안 마련과 지속 가능한 자원 이용에 집중 할 계획이다. 인권분야에서는 인권 리스크 파악 및 차별 금지, 고충 처리, 근로의 권리 보장에 힘쓴다.

    동아제약은 아울러 사회공헌 활동 또한 환경과 지역사회 기여 등 뚜렷한 목표를 갖고 보다 체계적으로 운영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방향으로 변화한다는 방침이다.

    최호진 동아제약 사장은 "동아제약은 '좋은 약을 만들어 건강에 이바지한다'는 창업정신을 바탕으로 정도경영과 소비자중심경영실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힘써 왔다"며 "사회적가치위원회를 통해 지배구조, 환경, 인권 등으로 보다 폭넓게 사회적 가치를 체계적으로 관리함으로써 이해관계자들과 함께 지속 가능한 성장을 해 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동아제약은 제품 개발 및 출시에서도 사회적 가치 창출을 중요 요소로 둔다. 최근 사회적 가치를 담은 어린이 영양제품 '미니막스 정글'을 출시한 게 대표적인 사례다.

    미니막스 정글에는 최소한의 변화로 최대의 효과를 만드는 동아제약 어린이건강연구센터의 제조 원칙과 소비자 보호, 환경을 중시하는 동아제약의 사회적 가치가 담겨 있다. 한국인 영양소 섭취기준 및 국민건강통계 기준을 바탕으로 권장 섭취량 이상으로 섭취되는 영양성분은 제외하고 꼭 필요하지만 부족한 영양소만을 선별해 담았다. 합성착향료, 합성색소, 합성감미료 등 화학적 첨가물을 최소화했으며, 세계적인 품질의 원료를 사용해 안심하고 자녀들에게 제공 할 수 있다.

    미니막스 정글의 패키지는 환경을 생각한 친환경 녹색기술 인증을 받았다. 재활용된 펄프 용기를 사용해 분리배출이 용이하다.

    또 피부 고민에 맞춰 사용할 수 있는 맞춤 마스크팩 '이지 솔루덤 마스크'라인도 친환경을 내세우고 있다. 이 제품은 생분해 가능한 친환경 마스크 시트를 사용해 환경 부담을 줄인 것이 특징이다.

    구강청결제 가그린의 용기를 변경한 것도 친환경을 지향하는 노력의 일환이다. 기존 유색 용기에서 재활용이 용이한 무색 투명 용기로 바꾼 것이다. 색깔이 있는 플라스틱은 재활용 업체가 분류가 어려워 매립 또는 소각 될 수 있다.

    최근 박카스 광고 '회복'편에서 환경 회복에 대한 메시지를 전달하며 소비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기도 하다. 회복편은 바다의 회복을 위해 자신이 피로하지만, 누가 알아주지 않아도 묵묵히 바닷속 쓰레기를 줍는 부부의 이야기를 담았다.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바이오신약, 계열내 '최고신약'을 넘어 '최초신약'에 도전 장윤서 기자
    코로나 회복기 환자 혈액서 항체 추출 치료제 연구… 진단키트 개발도 총력 장우정 기자
    메르스 경험 바탕, 관계사들과 함께 코로나 백신·치료제 개발에 속도 윤민혁 기자
    독자적 세포배양 기술 적용… 국내 최다 세포치료제 상업임상 진행 설성인 기자
    "행복 호르몬이 암을 이긴다" 비수술 통합 면역 암치료 윤민혁 기자
    세계 탈모치료제 시장 판매량 1위… '로게인폼' 바르는 외용제로 출시 김윤수 기자
    항암사업본부를 '항암부문' 승격 개발·마케팅 강화… 표적항암제 韓·美서 임상진행… 생산시설도 확대 장윤서 기자
    '해피허브' 식물성분 무기력증 개선제 '마인트롤' 출시… 임상결과서 심리적 증상 크게 개선된 것으로 확인 황민규 기자
    매출액 10% 넘게 R&D 투자… 신속한 신약개발 위해 연구소 개편 장우정 기자
    프리미엄 주름 개선제 시장 공략… 필러 브랜드 'Y 솔루션' 3종 시판 설성인 기자
    글로벌 위식도역류질환 치료제 시장 도전… 제2형 당뇨병 약물도 개발중 황민규 기자
    B형간염 면역제 '헤파빅-진' 최종 임상단계… 차세대 혈우병치료제 개발도 집중 황민규 기자
    창립 94주년… '글로벌 유한' 모토, 폐암약 '레이저티닙' 글로벌 개발 장윤서 기자
    코로나 위기로 'K방역' 부각… 제약·바이오, 한국경제 新성장동력으로 장윤서 기자
    코로나 사태로 '비대면 의료서비스' 기지개… 병원·기업들 진출 채비 황민규 기자
    전염병 역사와 백신 개발 현황
    "류마티스 관절염 주사 이렇게 놓습니다" 제약사가 고객과 직접 소통하는 시대 김윤수 기자
    여성호르몬 분비 돕고 장 건강 지킨다… 식약처가 효능 인정한 갱년기 건강기능식품 김윤수 기자
    '제약·바이오 강국' 코리아 60여개 '기업 전사'들 "코로나 우리가 잡는다" 전효진 기자
    "환자 도착 90분내 관상동맥 뚫어라" 심혈관센터, 진료과 긴밀 협조체제 설성인 기자
    기존약 재활용에 협업도 잇따라… 글로벌 제약사들 '코로나 전쟁' 뜨겁다 전효진 기자
    포스트 코로나 '제약주권' 시대 열린다 김윤수 기자
    유산균 제품 '락토핏' 매출 2000억원 돌파 메가브랜드로 박현익 기자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