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57억원 규모 자기주식 처분 결정

조선비즈
  • 안소영 기자
    입력 2020.05.25 18:36

    현대제철(004020)은 57억원 규모 자사주를 시간외 대량매매 방식으로 처분한다고 25일 공시했다.

    현대제철은 이날 이사회를 열고 자사주 28만7595주를 1주당 1만9900원에 매각하기로 결정했다. 매각 금액은 약 57억 2314만원으로 향후 차입금 상환 등 재무구조에 활용될 예정이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2015년 7월 1일 현대하이스코와의 합병과정에서 주식매수청구권을 행사해 취득한 자사주를 매각하기로 했다"며 "자본시장법에 따라 5년 이내에 처분해야해 자사주 매각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