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하철 5호선 발산역서 열차 탈선…방화∼화곡 운행중단

  • 연합뉴스
    입력 2020.05.24 10:07

    24일 새벽 차량기지로 이동하던 열차가 탈선하는 사고로 서울지하철 5호선 일부 구간 운행이 중단됐다.
    서울교통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40분께 5호선 발산역에서 전동차가 선로를 이탈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전동차는 고덕차량기지에서 방화차량기지로 이동 중이던 회송 열차로, 탑승 승객은 없었다.
    이 사고로 이날 첫차(오전 5시 30분) 기준 방화∼화곡 구간의 운행이 일시 중단됐다. 나머지 구간은 정상 운행하나 일부 지연이 예상된다.
    공사는 열차 운행이 중단된 구간에 비상수송버스 6대를 투입했다. 승객들은 복구가 완료될 때까지 방화·개화산·김포공항 등 8개 역에서 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공사 관계자는 "사고 직후 현장대응팀을 구성해 원인 파악 및 복구 작업 중"이라며 "지하철 이용에 불편을 드려 진심으로 사과드리며, 신속한 조치를 통해 운행을 정상화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