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그룹, 코로나19 피해농가 농산물로 자원봉사자 격려키로

조선비즈
  • 유병훈 기자
    입력 2020.05.21 10:17

    유진그룹이 지난 20일 사랑의열매 회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자원봉사자를 위한 격려물품 지원 협약식을 진행하고 있다. 왼쪽 세번째부터 강성모 유진그룹 이사, 윤순화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사무국장, 김용희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유진그룹이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에 우리 농산물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농가의 농특산물로 코로나19 극복에 헌신한 자원봉사자를 격려하기 위해서다.

    격려 대상은 방역소독, 공공장소 검역지원, 상담, 격리자 지원, 마스크 제작, 공적마스크 판매지원 등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한 자원 봉사자들이다. 격려물품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은 농가의 농산물로 정했다. 특히 확진자가 가장 많아 상대적으로 피해가 컸던 경북지역의 농가를 돕고자 경북 농특산물 쇼핑몰 ‘사이소’를 통해 농특산물 7520세트, 총 1억원 상당을 구매했다. 지원에 필요한 재원은 유진기업, 동양, 유진투자증권, 유진저축은행 등 주요 계열사가 마련했다.

    자원봉사자 1인당 농특산물 1세트를 증정하며, 대상자 선정과 격려물품 배분은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와 전국 17개 광역시·도 자원봉사센터 간의 협의를 통해 다음달 중순까지 진행된다.

    유진그룹은 또 지난 20일 서울 중구 사랑의열매 회관에서 격려물품 지원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윤순화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의 사무국장, 김용희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강성모 유진그룹 이사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강성모 유진그룹 이사는 "유진그룹은 그간 강원 산불 피해복구를 위한 집수리키트 지원,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마스크 기부 등 적재적소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나눔활동들을 꾸준히 펼쳐왔다"면서 "이번 지원이 코로나 사태가 장기간 계속되는 상황에서 극복을 위해 노력해 주시는 많은 분들께 위로와 힘이 되고, 나눔이 확산되는 데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윤순화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사무국장은 "코로나 초기의 불안감과 공포, 혐오와 같은 부정적인 감정이 시민과 기업들이 나눔활동에 동참하는 시기를 겪으면서 긍정적인 에너지로 바뀌는 것을 느끼고 있다"며 "유진그룹의 이번 지원은 이러한 긍정 에너지를 확산시키고, 봉사활동에 대한 의미를 다시 한번 생각하게 되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김용희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도 "유진그룹은 모금회와 함께 단순한 기부를 넘어 사회에 실제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활동들을 꾸준히 진행해 오고 있다"며 "소중한 성금이 정말 필요한 곳에 잘 사용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