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한 달에 책 2.2권 읽고, 2만4천원 지출한다”

조선비즈
  • 정민하 기자
    입력 2020.04.23 10:07

    유네스코가 지정한 ‘세계 책의 날’을 맞아 직장인들이 한 달에 평균적으로 책 2권을 읽고 책값으로 2만4000원을 쓴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서울의 한 서점. /연합뉴스
    평생교육 기업 휴넷의 도서출판 브랜드 행복한북클럽은 직장인 986명을 대상으로 독서 트렌드를 조사해 이같은 결과가 나왔다고 23일 밝혔다.

    직장인들 한 달 독서량은 1권이 43.8%로 가장 많았다. 2권~4권이 36.1%를 기록하며 뒤를 이었다. 한 권도 읽지 않는다는 직장인들도 11.4%에 달했다.

    이들 가운데 40.4%는 책값으로 1만원~3만원을 지출한다고 답했다. △1만원 미만(21.5%) △3만원~5만원(17.8%) △0원(13.0%) 등 금액이 이어졌다.

    책을 온라인 서점에서 구입한다는 직장인은 68.0%에 달했다. 이들의 절반정도인 34.7%가 오프라인 서점에서 책을 구입한다고 답했다. 도서관 등 무료로 대여하는 경우는 27.8%를 기록했다.

    주로 읽는 책으로는 자기계발 분야가 56.4%를 기록하며 1위에 올랐다. △인문·역사·종교·예술(45.0%) △경영·경제(40.2%) △시·소설·수필(27.6%) 등 상대적으로 문학을 덜 읽는 것으로 나타났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