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착한 임대인 운동 동참…4개월 임대료 전액 면제

조선비즈
  • 안상희 기자
    입력 2020.03.09 09:05

    하이트진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임대료를 면제해주기로 했다.

    하이트진로는 9일 자사가 소유해 소상공인에 임대 중인 서울, 부산, 강원, 전주 지역의 17개소에 대해 3월부터 6월까지 4개월간 임대료를 전액 면제해준다고 밝혔다.

    앞서 하이트진로는 코로나19 사태 극복을 위해 특별관리구역으로 지정된 대구·경북 지역에 마스크, 손 세정제 등의 방역 물품과 생수, 블랙보리를 지원했다. 예방과 피해 복구를 위한 성금을 포함하면 회사는 총 12억원을 지원했다.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는 "코로나19사태로 급격히 악화된 소비 경제로 전국의 많은 소상공인들이 영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고자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하게 됐다"며 "하이트진로는 코로나19로 인해 고통 받는 지역사회, 소상공인들과 함께 어려움을 이겨낼 수 있도록 다각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