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테카바이오, 英아크토리스와 공동연구 MOU 체결…"AI 플랫폼 기능강화"

조선비즈
  • 장윤서 기자
    입력 2020.02.14 10:51

    신테카바이오 제공
    유전체 빅데이터 기반 인공지능(AI) 신약개발 회사 신테카바이오가 로봇을 이용해 자동화된 실험 설비·서비스를 제공하는 영국 아크토리스(Arctoris)와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신테카바이오는 신약개발 과정을 가속화 하는 AI 솔루션을 보유했다. 플랫폼 ‘딥매쳐(Deep-matcher)’는 질병 원인 단백질에 결합해 기능을 저해하는 화합물 후보를 발굴하는 역할을 한다. 이를 활용해 면역항암제 선도물질을 성공적으로 도출했다.

    신테카바이오는 딥매쳐 적용 이후 실험 검증 기능 강화를 위해 아크토리스와 협력한다. 아크토리스는 클라우드와 로보틱스를 기반으로 바이오실험 수행 솔루션을 제공한다. 후보물질 스크리닝, 독성평가 등 다양한 생화학, 세포 기반 실험을 자동화한다.

    기존 연구원 반복 작업을 통해 진행되던 작업을 로봇을 이용해 ▲이물질 혼입 위험 최소화 ▲실험 재현성 향상 ▲24시간 운영 등이 가능하다.

    김태순 신테카바이오 경영총괄 사장은 "아크토리스와 협업으로 신테카바이오 AI 기술 기반으로 합성 신약 후보물질을 도출하고, 아크토리스가 로보틱스 기반 랩으로 빠른 시간 안에 초기 검증 실험 데이터를 제시하는 업무방식을 구축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