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켓뷰] ‘우한 폐렴’ 진정세에 亞증시 들썩… 코스피 2220선 회복

조선비즈
  • 이경민 기자
    입력 2020.02.06 16:11 | 수정 2020.02.06 16:17

    6일 코스피지수가 3% 가까이 오르며 2220선을 회복했다.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세가 진정되는 분위기에 힘입어 뉴욕증시와 아시아 주요국 증시가 회복세를 보이면서 국내증시도 덩달아 강한 상승 흐름을 보였다.

    이날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62.31포인트(2.88%) 오른 2227.94에 장을 마감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1851억원, 5163억원을 순매수하며 상승장을 이끌었다. 개인은 6890억원을 순매도했다.

    6일 오후 서울 중구 KEB 하나은행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연합뉴스
    코스피지수는 전날 뉴욕증시가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는 소식에 장 초반 1% 넘게 오르며 상승했다. 뉴욕증시는 우한 폐렴 치료제가 나왔다는 소식에 상승 출발했으나 세계보건기구(WHO)가 이와 관련해 확인된 바가 없다고 발표하면서 상승폭이 줄었다. 이후 1월 민간 고용증가율이 2015년 5월 이후 최대치를 기록하고 무역적자가 6년 만에 처음으로 감소하는 등 경제지표 개선에 주가가 일제히 상승했다.

    우한 폐렴 치료제 개발이 이뤄지고 있다는 소식만으로도 글로벌 투자심리를 완화시키기에 충분했다.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현재 1% 넘게 오르고 있으며 홍콩H지수도 2% 넘게 오르고 있다. 일본 니케이 255지수도 2% 넘게 상승 중이다.

    코스피지수는 글로벌 증시 회복세에 힘입어 오후부터 2%대로 상승했다. 대부분의 업종이 상승했으며 특히 반도체 업종 개선 기대감에 삼성전자(005930)는 전날보다 2.69% 오른 6만1100원을 기록하며 6만원선을 다시 돌파했다. SK하이닉스(000660)는 전날보다 2.87% 오른 10만500원을 기록했다.

    실적이 크게 개선된 기업을 중심으로 주가가 오르면서 상승장에 기여하기도 했다.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한 신세계(004170)는 전날보다 5.32% 상승했고, 오리온(271560)오리온홀딩스(001800)도 각각 6% 넘게 올랐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11.37포인트(1.72%) 오른 672.69에 장을 마감했다. 코스닥시장에서 외국인은 645억원을 순매수했으며 개인과 기관은 각각 130억원, 140억원을 순매도했다.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현대차그룹, 가동 중단 ‘직격탄’ 맞은 부품사들에 1조원대 자금 지원 진상훈 기자
    ‘19번 확진자 방문’ 현대아울렛 송도점 휴점… 영업 재개 시기 미정 이선목 기자
    제약·바이오 업계, 메르스·사스서 신종 코로나 대항마 찾지만... "단기 성과 난망" 김태환 기자
    신종 코로나 긴급대응 추진… "범부처 협력해 관련 연구 지원” 김태환 기자
    국내 확진자 절반 이상이 2⋅3차 감염자... "사태 장기화 대비할 변곡점 왔다" 장윤서 기자
    GS홈쇼핑, 직원 신종 코로나 확진에 사옥 임시 폐쇄·생방송 중단 이선목 기자
    “몇 달 쉬고 오세요”... 우한폐렴에 무급휴직 권하는 항공사 최지희 기자
    우한 입국 전수조사자 중 76명 연락 두절… 외국인은 48명 박진우 기자
    입국 차단 전 우한서 온 중국인 관광객 23번 확진자로 판명… 골든타임 놓쳤다 전효진 기자
    송파 사는 19번 확진자 나오자 서울 송파 3개초·강동 초·중 1곳씩 휴업 최락선 기자
    [속보] 우한폐렴 의심 환자 발생에 대한항공기 LA로 회항 김우영 기자
    우한서 온 23번 확진자, 2주간 누구와 얼마나 만났을까 박진우 기자
    19번 환자는 서울 송파구 주민… 강남권 첫 발생 박진우 기자
    우한폐렴에 멈춘 현대차 공장… 이 틈에 도요타는 풀가동 진상훈 기자
    '메이드 인 우한' 치명적 나비효과… 인도 발전소까지 비상 강동철 기자
    마스크 십시일반, 손소독제 나눔… 폐렴 공포를 녹이다 윤수정 기자
    與 "바이러스 승기 잡았다"는데… 하루 새 확진자 3명 늘어 김동하 기자
    통째로 격리된 光州병원, 의료진·환자 121명 모두 갇혔다 광주광역시=김성현 기자
    12·16·17번 감염자 병원갔는데… "중국 안갔다왔네" 퇴짜 양지호 기자
    우한폐렴 감염자 거를 1차 방어선, 병원이 뚫린다 양지호 기자
    맘카페보다 못한 질본 '확진자 동선' 발표… 공포만 키운다 최원국 기자
    23번 환자인 中관광객, 서대문 게스트하우스서 나흘 숙박 전효진⋅박소정 기자
    르 메르디앙 서울, 19번 확진자 방문한 레스토랑 임시 휴업 이선목 기자
    우한폐렴에 기아차도 10일 공장 가동 중단 이선목 기자
    자가격리 수원 20번 환자, 음성→양성 뒤집혀 수원시장 "모든 동선 공개 안하면 못 막는다" 박진우 기자
    19번 환자 다녀간 인천 송도, 유초중고 9곳 긴급휴업 김우영 기자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