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지니뮤직, 3분기 영업익 18억원...전년↓

조선비즈
  • 이경탁 기자
    입력 2019.11.08 18:07

    KT 지니뮤직은 올해 3분기 매출 618억원, 영업이익 18억원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3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50.17% 증가했지만, 영업이익은 10.11% 감소했다.

    올해 3분기까지 누적 매출은 1695억원, 영업이익은 62억원을 달성했다.전년 동기 대비 각각 53.3%, 89.5% 증가했다.

    지니뮤직의 성장은 음원 유통사업이 이끌었다. CJ 디지털뮤직과의 합병에 따른 CJ ENM의 음원 유통시너지로 음악유통부문 누적매출이 전년동기대비 112.5% 상승했다.

    음악서비스 부문도 지속적인 성장세를 이끈 요인이다. 유료 가입자가 증가하면서 음악서비스 부문 누적매출은 전년동기대비 53% 늘어났다.

    박정수 지니뮤직 경영기획실장은 "치열한 음악시장 속에서도 당사는 음원 유통사업, 프리미엄 음악플랫폼 구축 등 핵심영역에서의 경쟁력을 대폭 강화했으며 엠넷닷컴 서비스 통합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며 "기존 엠넷닷컴 유료 가입자 90% 이상이 지니로 전환돼 향후 안정적인 수익 창출과 플랫폼 운용비용 절감효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로 인한 경영 효율화와 주주사들과의 시너지 확대 등을 통해 4분기에도 긍정적인 실적이 전망된다"고 밝혔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