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포괄임금제 폐지...급여체계 전면개편

조선비즈
  • 유윤정 기자
    입력 2018.09.20 11:50

    제너시스BBQ 그룹이 기존 급여체계를 전면 개편한다고 20일 밝혔다.

    BBQ는 수당을 급여에 포함시켜 일괄 지급하는 기존의 포괄임금제를 폐지하고 성과급 제도 개선을 통해 임직원에 대한 보상을 강화하기로 했다. 일반적으로 포괄임금제를 폐지할 경우 실질 급여가 줄어드는 것과 달리 성과급과 각종 수당 등을 통해 평균 급여를 17.6% 인상했다.

    주 52시간 근무 정착을 위한 실행 방안도 내놓았다. 업무시간 종료 후 업무용 PC가 자동으로 꺼져 더는 일할 수 없게 하는 ‘PC오프제’를 도입해 시간외근무를 차단한다. 하루 두 차례의 집중업무시간제(오전 10~12시, 오후 4~6시)를 통해 업무에 대한 집중도를 높이도록 했다.

    이승홍 제너시스BBQ그룹 인사전략팀장은 "임직원들의 실질 급여를 인상하고 저녁이 있는 삶을 보장하기 위해 대대적인 인사제도 개편을 단행했다"고 말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