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물도감] 주걱댕강나무

조선비즈
  • 이동혁 풀꽃나무칼럼니스트
    입력 2017.05.02 04:00

    주걱댕강나무(린네풀과) 낙엽 관목
    Abelia spathulata

    개화 : 5~6월 결실 : 9~10월 높이 : 2~3m
    유래 : 꽃이 주걱을 닮은 댕강나무 종류라는 뜻의 이름
    중국, 일본, 한국에 분포한다. 경남 양산시 천성산의 사면이나 능선 및 바위지대에서 자란다.

    : 양성화이고, 5~6월에 가지 끝에 연한 황백색 꽃이 2개씩 핀다. 드물게 연한 미색으로 피는 것도 있다. 꽃받침은 5~6갈래로 갈라지고 도피침형 또는 긴 타원형이다. 화관은 2~3㎝의 깔때기 모양이고 끝이 5갈래로 갈라지며 안쪽에 주황색 무늬가 있고 긴 털이 밀생한다. 통부 겉면에는 짧은 털이 있다. 암술대는 1개이고 화관 밖으로 약간 나온다. 수술은 4개이다.

    : 마주나게 달리고, 난형 또는 타원상 난형이다. 길이는 2~6㎝, 폭은 1.5~4㎝이다. 끝은 길게 뾰족하고 밑부분은 쐐기형이며 가장자리에 불규칙한 톱니가 있다. 뒷면 맥 위와 잎자루에 흰색의 짧은 털이 밀생한다. 잎자루는 0.1~0.3㎝이다.

    열매 : 수과이고, 9~10월에 익는다. 선형이고 겉에 긴 털이 드문드문 있으며 꽃받침이 계속 남는다.

    나무껍질 : 회갈색이고 오래될수록 조각조각 벗겨진다. 어린 가지는 적갈색이고 털이 있다. 겨울눈은 삼각상의 난형이다.

    원포인트 : 꽃받침조각이 5~6개이고 잎 가장자리에 불규칙한 톱니가 있는 점이 특징이다. 국내에선 2003년에 발견되었다.

    주걱댕강나무

    주걱댕강나무의 꽃

    주걱댕강나무의 꽃받침

    주걱댕강나무의 잎

    주걱댕강나무의 잎 뒷면

    주걱댕강나무의 열매

    주걱댕강나무의 수과

    주걱댕강나무의 나무껍질

    주걱댕강나무의 겨울눈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