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제헝도 다쏘시스템 부사장 "굴지의 회사들이 3D 가상현실로 신차 소개"

조선비즈
  • 한동희 기자
    입력 2016.09.23 14:17

    "시각화는 최고의 경험입니다. 엑셀이나 파워포인트 문서와 3차원(3D) 가상현실로 볼 때와의 이해도는 차원이 다릅니다."

    기욤 제헝도(Guillaume Gerondeau) 다쏘시스템 부사장은 22일 서울 중구 소공동 웨스틴조선 호텔에서 열린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에서 기조 연설 후 가진 인터뷰에서 이렇게 말했다. 제헝도 부사장이 몸담은 다쏘시스템은 생활용품, 가구, 패션, 자동차, 건축물, 우주산업 등 각종 분야에 3차원(3D) 기술 기반의 시뮬레이션 소프트웨어를 제공하는 회사다.

    기욤 제헝도(Guillaume Gerondeau) 다쏘시스템 부사장
    제헝도 부사장은 "지난해 프랑스 자동차 제조회사 푸조는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모터쇼에서 신차 ‘DS’를 가상현실로 선보였다"며 "관람객들은 머리에 쓰는 가상현실 헤드셋으로 각기 다른 300만개 디자인, 제원의 DS 차량을 체험하고 실제 주행과 같은 경험을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푸조는 실물을 전시하는 대신 가상현실로 신차를 선보이면서 전시관의 물리적인 공간을 줄이는 한편, 관람객 개개인에게 맞춘 '개인화'한 경험을 선사했다. 이런 트렌드는 푸조 뿐만이 아니라 자동차 업계 전반에 퍼지고 있다. BMW, 도요타 등 기존 완성차 업체를 비롯해 테슬라와 같은 신세대 제조사도 가상현실을 이용한 신차 소개에 열을 올리고 있다.

    제헝도 부사장은 "기업 입장에서는 소비자의 반응을 제품 생산 이전에 미리 볼 수 있다는 것"이라며 "시각화는 단순히 제품을 파는 게 아니라 모빌리티 경험을 파는 셈이다"고 말했다.

    다쏘시스템은 가상현실을 체험하라 수 있는 '3D익스피어리언스'라는 플랫폼으로 만들었다. 이 플랫폼은 CAD(컴퓨터 지원 설계), 3D, 마케팅 애널리틱스 등 다양한 도구를 통합해 디자이너와 마케터 등 서로 다른 분야의 전문가들이 클라우드 기반으로 실시간으로 협업할 수 있도록 설계돼 있다.

    제헝도 부사장은 "이런 식으로 제조부터 마케팅까지 막힘없이 협업하는 것을 디지털 연속성(digital continuity)라고 한다"고 했다.

    제헝도 부사장은 다쏘시스템의 솔루션이 환경, 인간의 삶과 발맞춘 '화합'을 목표로 한다며 "가상현실 솔루션도 친환경에 일조한다"고 덧붙였다. 예를 들어 자동차를 분해해 분석하면 유해한 폐기물과 비용이 발생하지만, 가상현실을 사용하면 그럴 일이 없다.

    제헝도 부사장은 아시아 지역에서 "중국의 성장세가 가장 뚜렷하다"며 "최근에는 중국의 사모펀드 사이버노트와 함께 3D 익스피어리언스를 바탕으로 스마트공장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초우더리 “미래엔 모든 기업이 플랫폼화(platformation) 될 것” 백예리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엔쓰리엔, 데이터 협업 플랫폼 다비즈 클라우드 선보여 이다비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한다, 소기업 위한 데이터 구축 프로그램 '웹티클' 소개 안소영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크로센트, 'PaaS-TA' 최초 적용한 국산 솔루션 'PaaSXpert' 선보여 심민관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4차 산업 혁명의 성공방식은 ‘플랫폼·공유·자율경영' (종합) 정보과학부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여행박사 창업주 익살 이벤트·박수 달라는 서울시장...이모저모 정보과학부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클라우드 오픈토크 "빅데이터와 클라우드는 짝궁...비즈 모델 먼저 고려해야" 황민규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드론&로봇, AI 오픈토크 "AI 무장한 로봇 고속 성장...새 일자리 만드는 기업이 주도" 심민관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공유경제 오픈토크 "2020년 차량 공유 수요는 2배...각종 규제도 풀릴 것" 전준범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특별대담 “결국 변화는 온다…통제된 개방성과 협업 플랫폼이 성공 전략” 강인효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NHN엔터테인먼트, 통합 클라우드 플랫폼 '토스트 클라우드' 소개 심민관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원모어, 블루투스 이어폰 인기 박현익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2016] 와탭랩스, 가격 확 낮춘 실시간 앱 모니터링 '와탭' 출시 심민관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中 1위 이어폰 원모어 창업자 "KPI는 고객만족 단 하나" 한동희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로시나 호에테오 "공유와 자율주행차량으로 싱가포르 도시문제 해결" 김범수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제헝도 다쏘시스템 부사장 "3D 기술로 인류 당면과제 해결할 것" 전준범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초우더리 "1·2·3차 혁명과 4차 혁명은 근본적으로 달라...플랫폼을 이해하라" 심민관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권영진 시장 "대구시가 화물전기차 생산 전진기지 될 것" 김범수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VIP 기념촬영 박성우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자율경영 오픈토크 "경직된 한국기업, 작지만 과감한 변화 실행해야" 전준범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R3CEV "디지털 금융시대, 프라이빗 블록체인이 답" 황민규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맨킨 "도심·수직·공유가 테크 기업 사옥의 혁신 키워드" 김범수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머천트 "소셜시대 성공 공식=인재+목적의식+문화" 황민규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특별대담 "기술과 인간의 삶을 이해하는 것이 테크 빅뱅의 출발점" 한동희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김형석 삼성전자 상무 "홍채 인식 기술, 무인차로 확대 가능" 황민규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스테판 마빈 “초소형 1인 전기차 트위지 한국에 온다" 김범수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셰퍼드 GE디지털 “혁신은 1%에서 시작…통합 빅데이터에서 해결책 찾아라” 강인효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박원순 시장 "사람 중심의 4차산업혁명 만들어야" 김범수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송희경 의원 "디지털 시대 창의성과 호기심 중요…청소년 소프트웨어 의무교육 확대" 한동희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최양희 미래부 장관 "국가전략 프로젝트로 4차 산업혁명 주도할 것" 전준범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송의달 조선비즈 대표 “초연결 지능정보사회의 미래 확인하는 자리” 강인효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국내 최대 테크 콘퍼런스 개막...4차 산업혁명 주역 총출동 박성우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시에관홍 원모어 창업자 “이길 수 없는 품질, 살 수 있는 가격” 전준범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머천트 “직원 어린애 취급하는 리더가 최악…실패했더라도 배웠으면 상 줘야” 윤예나 기자
    [스마트클라우드쇼 2016] 블록체인 품은 금융권…"마찰 없는 디지털 자산 이동이 목표" 남민우 기자
    "비트코인 낳은 블록체인…금융업 기적 만들 것" 심민관 기자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