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엔에스에너지, 한중청년리더협회와 업무 협약

조선비즈
  • 류현정 기자
    입력 2016.06.08 17:57 | 수정 2016.06.12 09:49

    재생에너지 전문 기업 에스엔에스에너지 (대표 김찬호)는 사단법인 한중청년리더협회 (회장 전병준)와 중국 재생 에너지 및 환경 사업 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7일 경기도 안산시 EOC(Energyment Operating Center)에서 맺었다고 밝혔다. 양측은 한국과 중국, 홍콩에서 재생 에너지 산업의 확대를 위해 협력할 예정이다.

    에스엔에스에너지는 버려지는 산업용 폐수에서 열을 재활용해 에너지를 공급하는 에너지 설비 및 시스템을 제조하는 업체다. 한중청년리더협회는 한국과 중국의 20-45세 사이 젊은 청년들이 양국 기업 간 가치 창출과 업무 교류, 상호 문화 이해 등을 위해 조직한 비영리 단체이다.

    구준영 에스엔에스에너지 본부장은 “중국에는 다소비 산업 현장이 많고 자원을 절감하려는 수요도 크다”면서 “이번 협약으로 중국 재생에너지 시장에 적극 진출하겠다”고 말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