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시그니처 제품군 확대…와인셀러·냉장고 신제품 국내 출시

조선비즈
  • 설성인 기자
    입력 2019.10.09 10:10

    LG전자는 9일 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 와인셀러와 LG 시그니처 상냉장·하냉동 냉장고를 국내에 출시했다고 밝혔다.

    제품은 제품 외관과 내부에 스테인레스를 적용, LG 시그니처의 정제된 디자인을 살렸다. 고객이 보는 각도에 따라 다른 빛을 내는 샤이니 유니버스 패턴을 적용해 시간이 지나도 변하지 않는 LG 시그니처의 가치를 제공한다.

    LG 시그니처 상냉장·하냉동 냉장고(왼쪽)와 LG 시그니처 와인셀러./LG전자 제공
    제품은 각각 노크온 기능과 노크온 매직스페이스 기능을 탑재, 보관중인 음식물 종류와 양을 쉽게 확인할 있다. 와인셀러에 적용된 노크온은 도어 정면을 노크해서 와인셀러 내부 조명을 켜는 기능이다. 냉장고에 적용된 노크온 매직스페이스는 LG 냉장고의 신개념 수납공간인 매직스페이스에 노크온을 접목시킨 기능이다.

    신제품은 음성인식 기능과 제품 하단에 있는 센서를 사용, 냉장고 상단의 도어를 자동으로 여는 오토 스마트 도어 기능을 탑재했다.

    LG 시그니처 와인셀러의 와인케어시스템은 24시간 내내 0.5 이내의 온도 차이를 유지하는 온도케어, 동굴 와이너리 환경을 재현해 최적의 습도를 유지해주는 습도케어, 진동을 최소화해주는 진동케어를 갖췄다. 최대 65병의 와인을 보관해준다.

    LG 시그니처 냉장고의 푸드케어시스템은 24시간 자동정온 기능, 유제품, 생선 등을 맞춤 온도로 보관해주는 컨버터블 팬트리 등을 탑재했다.

    LG 시그니처 와인셀러와 LG 시그니처 상냉장·하냉동 냉장고는 샤이니 유니버스 패턴으로 출시되며 가격(출하가 기준)은 각각 740만원과 670만원이다.

    송대현 LG전자 H&A사업본부장(사장)은 "정제된 디자인과 압도적인 성능을 갖춘 LG 시그니처 제품을 통해 고객들이 초프리미엄 가전의 진정한 가치를 경험할 있도록 "이라고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