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쇼룸 '#프로젝트프리즘', 방문객 2만명 돌파

조선비즈
  • 윤민혁 기자
    입력 2019.07.22 11:00

    삼성전자는 라이프스타일 생활가전 쇼룸 ‘#프로젝트프리즘(ProjectPRISM)’이 개장 6주만에 방문객 2만명을 돌파했다고 22일 밝혔다.

    가수 케빈오가 지난 19일 삼성디지털플라자 강남본점 5층에 위치한 삼성 라이프스타일 생활가전 쇼룸 '#프로젝트프리즘(ProjectPRISM)’에서 콘서트를 열고 노래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프로젝트프리즘은 삼성디지털플라자 강남본점 5층에 위치한 복합 문화 공간이다. 지난 6월 출시한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BESPOKE)’ 체험과 함께 콘서트·강연·쿠킹클래스를 즐길 수 있다.

    프로젝트프리즘은 단조로운 백색 광선을 다양한 색으로 풀어 내는 프리즘처럼, 다양한 소비자 취향과 개성을 살린 가전을 경험할 수 있게 하겠다는 삼성전자 생활가전의 새로운 사업 전략이다.

    #프로젝트프리즘에는 주 평균 3000명 이상이 방문하고 있다. 가수 케빈오 콘서트가 있었던 지난 19일에는 일일 최대 방문객인 964명이 찾기도 했다.

    #프로젝트프리즘은 매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8시 30분까지 운영한다. 앞으로도 가수 폴킴·샘김 콘서트를 비롯해 가구 디자이너 문승지와 인테리어 디자이너 임성빈의 강연, 손종원·강민구 셰프의 쿠킹쇼 등을 운영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프로젝트프리즘에서 비스포크 냉장고를 체험한 방문객들이 늘며 삼성디지털플라자 강남본점 냉장고 매출도 쇼룸 오픈 전보다 2배 가량 늘었다"며 "삼성 매장 외 다양한 장소로 체험 공간을 늘려 나갈 계획"이라고 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