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복궁 앞 사직로에 우회도로 생겨

조선비즈
  • 김민정 기자
    입력 2019.05.15 10:00

    새로 조성될 광화문광장에 우회도로가 개설된다.

    서울시는 경복궁 앞 사직로의 우회도로를 개선하는 내용으로 ‘세종로 지구단위계획’을 변경한다고 15일 밝혔다.

    현재 왕복 10차로인 세종대로는 세종문화회관 쪽 도로가 광장으로 편입되면서 왕복 6차로로 좁아진다. 경복궁 앞 찻길인 광화문 교차로도 광장으로 포함되는 대신, 정부서울청사 뒷길(새문안로 5길)과 청사 건너편 대한민국역사박물관 앞을 ‘ㄷ’자형으로 우회하는 도로가 만들어진다.

    새 광장 조성으로 편입되는 정부서울청사 토지·건물 등에 대해서는 청사로서의 기능유지에 충분한 대체 토지와 시설 등을 마련하기로 했다.

    도시계획 변경을 위한 주민 열람공고는 오는 16일부터 31일까지 진행된다. 의견이 있는 시민들은 서면으로 의견을 제출하면 된다.

    서울시가 올해 1월 발표한 새 광화문광장 국제설계공모 당선작 조감도. /서울시 제공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