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MDS, 9일부터 코엑스에서 '자동차 SW 개발자 컨퍼런스' 개최

조선비즈
  • 이정민 기자
    입력 2019.05.03 13:40

    한컴MDS는 오는 9일부터 서울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자동차 소프트웨어(SW) 개발자 콘퍼런스 2019’를 개최한다고 3일 밝혔다.

    자동차 SW 개발자 콘퍼런스는 한컴MDS가 2010년부터 개최해 올해 10회째를 맞는 자동차 전문 콘퍼런스다. 지금까지 자동차 업계의 1000여개 업체 및 기관 종사자 800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컨퍼런스는 ‘자율주행 자동차 SW의 개발 효율과 품질 혁신을 위한 최신 기술 트렌드 및 사례’를 주제로 3개의 트랙으로 운영된다. 각 트랙은 자율주행·ADAS·AUTOSAR(트랙1), 자율주행·AI·보안(트랙2), SW 개발 & 프로세스·ISO 26262(트랙3) 등 미래 자동차 트렌드에 따른 최신 기술 동향과 개발 방법에 대해 다룰 예정이다.

    한컴MDS가 지난해 개최한 ‘자동차 SW 개발자 콘퍼런스 2018’ 전경. /한컴MDS 제공
    미국 액센츄어(Accenture)사의 데이비드 러쉬(David Rush) 수석이사가 자동차 SW 개발 프로세스 평가모델인 ‘Automotive SPICE 기반의 자동차 개발 프로세스 구축 방안’을 주제로 기조연설을 진행한다. 다양한 자율주행 테스트 방법, ADAS 시스템 검증을 위한 실제 환경 시뮬레이션 방법 등에 대해 소개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글로벌 자동차 SW 기업 전문가들이 내한해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 차량간 통신(V2X), 인공지능(AI), 비전 인식, 센서, 차량 보안 등 자율주행 자동차 기술의 최신 트렌드 및 사례를 소개하고 자동차 전장 SW 개발 프로세스를 혁신하기 위한 방법들을 제시한다.

    장명섭 한컴MDS 대표는 "지난 10년간 우리나라는 자동차 SW 품질의 중요성에 대해 깊이 인식하고 SW 개발 기술력도 비약적으로 발전했다"면서 "안전, 편의성, 친환경이 중요한 미래 자동차 시장에서도 최적의 SW 개발도구를 활용하고 개발 프로세스를 자동화함으로써 경쟁력을 확보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컴MDS가 주최하고 한국자동차공학회, 한국자동차산업협회, 지능정보산업협회, 임베디드소프트웨어·시스템산업협회, 스마트카기술포럼이 후원하는 이번 콘퍼런스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무료로 사전등록이 가능하다.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