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투웬티, EMS 운동장비 '마이미러' 독일 FIBO서 선봬

조선비즈
  • 허지윤 기자
    입력 2019.04.11 10:25

    국내 벤처 엠투웬티(M20)는 지난 4일부터 7일까지 독일 쾰른에서 열린 세계 피트니스 박람회 ‘FIBO 2019’에 참가했다고 11일 밝혔다. FIBO는 44개국의 운동용품 및 관련 제품 기업이 참가하는 세계 최대 규모 운동용품 박람회다.

    엠투웬티가 출시한 중주파 주파수근육자극운동기구(EMS) ‘마이미러(myo mirror)’는 사물기반인터넷(IoT)기술을 적용한 장비다. 거울 형태의 디스플레이를 통해 운동 정보와 몸무게, 체성분 분석 결과, 운동 영상을 볼 수 있다. 몸의 자세와 변화를 거울로 확인하면서 혼자서 운동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

    엠투웬티는 이번 박람회에서 스위스, 프랑스, 스페인, 포르투갈, 독일, 영국, 미국, 말레이시아, 인도, 사우디아라비아, 아랍에미레이트 등과 비밀유지계약(NDA) 및 총판 계약 11건을 맺었다.

    독일 쾰른에서 열린 박람회 FIBO2019에 설치된 엠투웬티 부스에 방문한 관람객이 중주파 EMS 장비 ‘마이미러’를 체험하고 있다. /엠투웬티 제공
    김진길 엠투웬티 대표이사는 "FIBO를 통해 글로벌 진출을 시작하고, 중주파 EMS장비에 다양한 헬스케어 인체 데이터 측정 기능을 추가해 글로벌 피트니스 플랫폼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했다.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