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스트파이브, 입주사에 온라인 심리상담 서비스 제공

조선비즈
  • 황민규 기자
    입력 2019.03.25 10:47

    국내 최대 공유오피스 기업인 패스트파이브가 입주사들의 스트레스 관리를 통해 더 나은 업무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온라인 심리상담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25일 밝혔다.

    최근 업무 스트레스 관련조사 자료에 따르면 국내 직장인 10명 중 7명 이상이 업무 스트레스를 겪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업 고용 안정성과 업무 효율성 측면에서 직원들의 스트레스 완화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대기업에서는 이러한 솔루션 도입이 이뤄지는 사례도 있으나, 상대적으로 중소기업이나 스타트업에서는 업무 스트레스 완화 해결방안 도입이 현실적으로 쉽지 않았다.

    온라인 심리상담 앱 트로스트를 이용하는 모습./ 패스트파이브 제공
    패스트파이브는 입주자들이 업무에만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겠다는 기업의 핵심 가치를 확장하기 위해 국내 유일 누적 상담 메시지 236만건을 기록 중인 온라인 심리상담 서비스 ‘트로스트’를 운영하는 휴마트컴퍼니와 협력해 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앞으로 패스트파이브에 입주한 멤버라면 누구나 트로스트를 통해 전문 심리상담사와 채팅, 전화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오프라인 심리상담 대비 90% 이상 저렴한 가격에 전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고, 모바일 앱과 PC를 통한 전용 메신저로 익명이 보장된 상담을 진행한다. 해당 서비스는 24시간 접속할 수 있어 바쁜 직장인들도 업무 시간 외에도 언제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향후에는 패스트파이브 각 지점 라운지와 회의실에서 정기적으로 오프라인 심리상담 서비스도 도입될 계획이다.

    김대일 패스트파이브 대표는 "직원들의 스트레스를 관리하는 것 역시 기업의 성장에 중요한 요소가 됐다"며 "패스트파이브는 입주 멤버들의 스트레스 관리는 물론 일과 삶의 양립이 가능하도록 PT(퍼스너트레이닝)룸 개설, 출근버스 확대 운행, 어린이집 신규 개설 등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서비스를 도입할 것" 이라고 밝혔다.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