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진 부회장, 그렉 포란 월마트 美법인 CEO 만나

조선비즈
  • 안소영 기자
    입력 2019.02.11 17:08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이 미국에서 그렉 포란 월마트 미국법인 최고경영자(CEO)와 만났다. 이마트(139480)미국 진출을 앞두고 미국 현지 유통업계 현황을 살피고, 글로벌 행보를 위한 포석을 쌓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정용진 부회장이 그렉 포란 월마트 미국법인 최고 경영자와 만남을 가졌다./ 정용진 인스타그램 캡처
    정 부회장은 지난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렉 CEO 등 월마트 관계자들과 매장에서 만나 대화를 나누는 사진과 ‘점포 운영 방식을 배우는 중’이라는 글을 올렸다. 월마트는 미국 오프라인 매장 1위 업체다.

    그는 지난달 말 미국 출장길에 올라 다양한 유통, 식품업체 관계자와 미팅을 하고 현장을 둘러본 것으로 알려졌다. 설 연휴 전후로 귀국한 뒤, 현재는 국내에 머무르고 있다.

    신세계 관계자는 "정 부회장은 PK마켓 등 미국 시장 진출을 앞두고 다양한 미국 업체와 미팅하고, 현장을 다니며 아이디어를 얻고 있다"고 말했다. 정 부회장은 지난 주말 월마트 CEO 사진 외에도 햄버거 만드는 로봇, 월마트 스테이크 코너 등 7장의 미국 유통 현장 사진을 올렸다.

    정용진 부회장이 Creator에서 햄버거 제조 로봇을 구경하고 있다./ 정용진 인스타그램 캡처
    이마트는 올해 하반기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 식료품점과 식당이 합쳐진 그로서런트 매장 PK마켓을 열 계획이다. PK마켓 미국 1호점은 LA 다운타운 지역 번화가인 사우스 올리브 스트리트의 6층짜리 복합 상업 시설 1~2층에 3104㎡(939평) 규모로 들어선다.

    이마트는 지난해 12월에는 미국 식료품 유통기업 ‘굿푸드 홀딩스’도 3000억원(2억7500만 달러)에 인수했다. 굿푸드 홀딩스는 ‘브리스톨 팜스’ '메트로폴리탄 마켓' ‘레이지 에이커스’ 등 3개 유통 브랜드를 보유한 지주회사다. LA·샌디에이고·시애틀 등에서 24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