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美 식료품 유통기업 3000억원에 인수

조선일보
  • 채성진 기자
    입력 2018.12.08 03:09

    3개 브랜드 보유 '굿푸드 홀딩스' 美서부 거점으로 24개매장 운영

    국내 대형 마트 1위 이마트가 7일 미국 식료품 유통 기업 '굿푸드 홀딩스'를 약 3000억원(2억7500만달러)에 인수했다. 이마트가 해외 기업을 인수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내년 하반기 개장하는 고급 식료품 매장 'PK 마켓'과 함께 미국 현지 시장을 적극 공략하겠다는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의 전략이다.

    이마트는 "이번에 인수한 굿푸드 홀딩스는 미국 서부 지역을 거점으로 '브리스톨 팜스' '메트로폴리탄 마켓' '레이지 에이커스' 등 3개 유통 브랜드를 보유한 지주회사로, LA와 샌디에이고, 시애틀 등에서 24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채소와 과일, 육류와 생선, 통조림과 즉석 조리식품, 와인 등을 판매하며 매출 규모는 6700억원이다. 전체 임직원은 3100여 명이며, 이마트는 인수 후에도 현지 경영진을 그대로 유지해 운영할 방침이다.

    브리스톨 팜스와 메트로폴리탄 마켓은 고급 그로서리 스토어로 각각 12개, 7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레이지 에이커스 5개 매장은 건강식품과 뷰티 상품군에 강점이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갑수 이마트 사장은 "전 세계 유통 시장의 메이저리그 격인 미국 대도시 상권에서 20~40년 매장을 운영한 유통 기업을 인수해, 미국 사업을 연착륙시킬 가능성이 높아졌다"고 했다.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