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日서 OLED TV 등 기술 소개

조선비즈
  • 심민관 기자
    입력 2018.12.07 10:12

    LG디스플레이가 6일 일본 마쿠하리 멧세에서 열린 '제28회 파인테크 재팬'에 참가해 첨단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기술을 소개했다고 7일 밝혔다.

    여상덕 LG디스플레이 고문이 6일 일본 마쿠하리 멧세에서 열린 '제28회 파인테크 재팬'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LG디스플레이 제공
    파인테크 재팬은 일본에서 열리는 평판 디스플레이(FPD) 전문 전시회로, 액정표시장치(LCD), OLED, 센서 등 디스플레이 개발과 제조에 필요한 장비와 부품을 비롯해 최신 기술과 제품이 전시된다.

    LG디스플레이는 이번 전시회에서 'OLED, 미래 디스플레이의 꿈이 여기에'라는 주제의 기조 연설을 통해 차별화된 OLED 기술과 OLED 중심의 사업 전략 등을 소개했다.

    기조연설자로 나선 여상덕 LG디스플레이 고문은 "일본에서 OLED TV는 2000달러(약 224만원) 이상 하이엔드 TV 시장의 69%를 점유하고 있다"면서 "일본 TV 시장의 대세는 OLED"라고 말했다.

    여 고문은 이어 "OLED는 넓은 시야각, 무한대 명암비 등 최고의 화질 구현과 빠른 응답 속도로 스포츠 시청에서도 최적"이라며 "다가오는 2020년 도쿄올림픽은 OLED TV로 즐기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일본 공영방송사인 NHK는 2020년 도쿄올림픽을 세계 최초 8K로 중계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한 이후, 세계 최초 8K OLED디스플레이를 개발한 LG디스플레이와 협력해 오고 있다.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