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금감원과 'IT·정보보호 강화' MOU

조선비즈
  • 이정민 기자
    입력 2018.11.28 15:48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금융감독원과 금융 소비자 보호를 위한 정보보호, 핀테크 산업 활성화, 인터넷 이용환경 개선을 위한 공동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양 기관은 지난 2014년 11월 체결한 업무협약의 기간이 이달 만료되면서 협약을 연장했다. 양 기관은 기존의 정보보호 업무협약 내용을 보다 구체화하고 핀테크 산업 활성화, 인터넷 이용환경 개선 등 진흥 분야까지 공동협력 범위를 확대하기로 했다.

    28일 금융감독원에서 개최된 한국인터넷진흥원-금융감독원 공동협력 업무협약식에서 김석환(오른쪽) 한국인터넷진흥원 원장과 윤석헌 금융감독원 원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국인터넷진흥원 제공
    이번 업무협약으로 사이버 침해위협·사고 관련 정보공유 및 긴급 대응을 위한 △상황실 핫라인 연결 및 정기 협의 △정보기술(IT)·정보보호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 지원 △대국민 IT·정보보호 인식제고 활동 협력이 신규로 추가됐다.

    또 양 기관은 핀테크 산업 생태계 구축 및 인터넷 이용환경 개선을 위해 혁신적 핀테크 산업 생태계를 구축하고 금융소비자의 접근 편의성 개선을 위한 인터넷 이용환경 개선 분야에서도 새롭게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김석환 KISA 원장은 "생체인식,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기술이 소비자 금융·결제 현장에 빠르게 접목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날로 지능화되는 금융 분야 사이버 위협 긴급 대응 등 금융 소비자 보호 역할 뿐 아니라 핀테크 산업 활성화, 인터넷 이용환경 개선에도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인 성과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