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 화물운송 플랫폼 ‘로지스팟’, 카카오벤처스 등에서 19억원 투자 유치

조선비즈
  • 이정민 기자
    입력 2018.10.17 10:19

    스마트 화물운송 플랫폼 ‘로지스팟’은 카카오벤처스, 스파크랩스벤처스 등으로부터 19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투자 유치로 로지스팟은 시리즈 A 라운드(초기 시드 투자 다음 투자 단계)를 마무리했다. 투자사별 구체적인 투자 금액은 비공개다.

    로지스팟은 기업 고객을 중심으로 운송 서비스를 제공하는 디지털 물류기업이다. 화물운송 서비스가 필요한 기업은 로지스팟을 통해 차량 배정부터 운송, 자동 정산처리, 복수 운송사 관리까지 한 번에 제공 받을 수 있다.

    로지스팟은 카카오벤처스, 스파크랩스벤처스 등으로부터 19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17일 밝혔다. /카카오벤처스 제공
    로지스팟은 고객 전담 운영팀을 운영해 실시간 화물 모니터링과 돌발상황 대응이 가능하다. 또 정산, 계약, 배차 등 수기로 반복해야 했던 행정 및 운영 절차를 자동 시스템화해 투명한 비용 관리와 본질에 집중 가능한 업무 환경을 만들도록 도울수 있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현재 로지스팟은 동원, 한샘이펙스, LS글로벌, 바디프랜드, 성지제강 등 85개 이상이 국내 대기업 및 중소기업을 고객사로 보유 중이다.

    박준규 로지스팟 공동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더 많은 기업 고객이 로지스팟의 화물운송 서비스를 높은 만족도로 경험하는 데 집중할 계획"이라며 "앞으로 로지스팟이 종합물류기업으로서의 지위를 굳히고 규모의 경제를 빠르게 달성하는 투자 및 인수 기회를 넓히도록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투자를 주도한 카카오벤처스의 정신아 대표는 "물류 산업에 IT 기술이 적절하게 적용되면 시장 자체를 변화할 수 있는 무한한 성장 잠재성이 있다고 판단한다"면서 "로지스팟의 높은 기술력과 효율적 운영으로 기업과 운송 자체가 겪었던 불편을 개선하고 물류 산업 발전에 획기적인 솔루션을 제시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