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V40 씽큐, 오는 17일부터 예약판매…출고가 104만원대

조선비즈
  • 김태환 기자
    입력 2018.10.14 10:00

    LG전자(066570)가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40 씽큐(ThinQ)’의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LG V40 씽큐 출고가는 104만9400원으로 이동통신 3사 전 매장에서 예약 가능하다. 예약 판매는 17일부터 23일까지 일주일간 진행하며 실질적인 소비자 혜택을 확대했다.

    LG전자가 17일부터 23일까지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40 ThinQ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LG전자 제공
    LG전자는 LG V40 씽큐 예약 고객에게 구입 후 1년 동안 전면 디스플레이와 후면 커버 각각 1회 무상 교체 혜택을 제공하기로 했다. 후면 커버의 경우 파손되지 않아도 구매 후 1년 안에 색상을 1회 교체할 수 있다.

    또 예약 고객을 포함해 모든 구매 고객에게 2년 후 중고 보상 가격을 약속하는 ‘업그레이드 프로그램’도 실시한다.

    이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LG V40 씽큐 구매 후 18개월 혹은 24개월 이후에 기기를 반납하고 최신 프리미엄 LG 스마트폰을 재구매할 시 최대 약 42만원을 받을 수 있다.

    파손 정도와 관계없이 전원만 들어오면 중고 가격을 업계 최고 수준으로 보상하는 ‘LG 고객 안심 보상 프로그램’는 지속한다. 이번 안심 보상 프로그램에는 LG V20가 새롭게 포함됐다.

    LG전자는 △색상 별 유광과 무광 정품 케이스 2종 △화면 보호 필름 △넥슨 모바일 게임 4종(AxE, 스페셜 솔져, 메이플 스토리 M, 파워레인저 올스타즈)등 40만 원 상당의 게임아이템도 증정한다.

    LG전자 안병덕 모바일마케팅담당은 "고객이 사용하면서 실질적으로 체감하는 혜택을 늘리고, 사후지원을 강화해서 LG V40 씽큐를 더욱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기회를 넓혀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