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5G 활용 '안전하고 빠른 대한민국 만들기' 사업 참여

조선비즈
  • 안별 기자
    입력 2018.10.10 14:14

    KT는 5세대(G) 통신·빅데이터·사물인터넷(IoT) 기반으로 편리한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한 ‘2018년도 범부처 기가코리아’ 사업에 참여한다고 10일 밝혔다.

    KT는 범정부 차원의 프로젝트 ‘기가코리아 사업’에 참여한다고 10일 밝혔다. /KT 제공
    기가코리아 사업은 2020년까지 개인이 무선으로 기가급 속도의 서비스를 누릴 수 있는 스마트 환경 구축을 목표로 범정부 차원에서 추진하는 프로젝트다.

    5G를 통한 재난안전, 자율주행, 스마트시티, 스마트미디어, 스마트 제조·물류를 포함한 총 5개 분야 중심으로 사업이 진행된다. KT는 재난안전과 자율주행·스마트시티의 기술 개발과 실증을 담당할 예정이다.

    사물인터넷 센서를 활용해 붕괴 사고 예측을 하거나 5G 네트워크를 활용해 접근이 어려운 시설물을 영상으로 점검하는 안전 감시 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김준근 KT 기가사물인터넷사업단장은 "재난안전망·철도망·해상망 같은 공공 안전망의 모든 영역을 아우르는 재난망 선도사업자로서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