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과기정통부 “휴대용 선풍기 전자파 인체보호 기준 모두 만족”

  • 김민수 기자
  • 입력 : 2018.09.14 10:24

    시중에 유통중인 휴대용 선풍기 전자파 실태조사 결과 모두 인체보호 기준을 만족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휴대용 선풍기의 전자파에 대한 실태 조사 결과를 14일 발표했다. 과기정통부 발표에 따르면 시판 중인 580여종(온라인쇼핑몰 8월 기준)을 모터 종류(브러시리스모터, 브러시드모터), 소비전력, 배터리 용량을 기준으로 제품군을 도출하고 각 제품군별로 모델 수를 고려해 45개 제품을 선정, 전자파를 측정한 결과 모두 인체보호 기준을 만족했다.

    휴대용 선풍기 전자파 측정은 전자파 측정표준을 담당하는 국립전파연구원에서 직접 진행됐으며 전자파강도 측정기준(국립전파연구원 고시)에 따랐다. 우선 측정대상 제품에서 발생하는 모든 주파수를 측정했다. 휴대용 선풍기에서는 모터 회전속도에 따라 37Hz~263kHz 범위에서 다양한 주파수가 발생했고 제품별로 특정 회전속도(1단~3단)에서 2~3개의 주파수가 발생했다.

    발생한 주파수 대역별로 거리별(밀착, 1, 5, 10㎝) 전자파 세기를 측정하고 해당 주파수 인체보호기준을 적용, 평가했다. 그 결과 45개 제품 모두 인체보호기준을 만족했다. 전자파가 최대로 측정되는 밀착상태에서는 인체보호기준 대비 평균 16% 수준이며, 5㎝만 이격하면 기준 대비 평균 3.1%로 낮아지고, 10㎝ 떨어질 경우는 기준 대비 평균 1.5% 수준으로 나타났다.

    과기정통부는 향후 인체 근접 사용 제품이나 새로운 유형의 제품에 대한 전자파 모니터링을 지속적으로 할 계획이다. 측정결과는 ‘생활속 전자파’ 홈페이지(www.rra.go.kr/emf)를 통해 정보를 제공한다. 이번 휴대용 선풍기 전자파 측정결과도 생활속 전자파 홈페이지에서 자세한 결과를 볼 수 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ChosunBiz.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