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게임ㆍ인터넷

카카오M, 서울관광재단과 MMA 관광자원화 등을 위한 MOU

  • 김범수 기자

  • 입력 : 2018.06.25 11:33

    카카오M이 멜론뮤직어워드(MMA)를 관광 상품화 할 수 있도록 하고 케이팝(K-POP)과 한류 활성화 등을 위해 서울관광재단과 손을 잡았다.

    지난 22일 오후 서울시 중구 서울관광재단 본사에서 이재성(왼쪽) 서울관광재단 대표와 이제욱 카카오M 대표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카카오M  제공
    지난 22일 오후 서울시 중구 서울관광재단 본사에서 이재성(왼쪽) 서울관광재단 대표와 이제욱 카카오M 대표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카카오M 제공
    카카오(035720)계열사인 카카오M은 지난 22일 서울관광재단과 한류, 관광시장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카카오M은 최근 영상 콘텐츠 사업을 통해 한류 문화 전체를 아우르는 종합콘텐츠기업을 목표로 하고있다.

    서울관광재단은 서울시가 전액 출자한 관광진흥재단으로 대한민국의 수도이자 한 해 약 1000만명의 외국인이 찾는 세계적 도시인 서울특별시의 관광전담 공공기구이다.

    이번 협약으로 두 곳은 △한류 활성화와 음악산업 발전 △축제나 이벤트, 서울의 신규자원 등과 연계한 한류상품 공동 개발 △관광시장 활성화를 위한 공동 홍보마케팅 △시설물 대관 등 포괄적으로 상호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카카오M과 서울관광재단은 지난해 동남아 5개국(필리핀,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베트남)과 일본, 중국의 9개 협력여행사를 대상으로 멜론뮤직어워드 상품 구성을 지원해 약 관광객 840명을 유치한 바 있다.

    이제욱 카카오M 대표는 “세계인에게 K-POP 및 문화 콘텐츠를 전파하는 기업으로서 서울시의 관광산업을 책임지는 서울관광재단과 본격 협력하게 되어 매우 뜻 깊다”며 “앞으로도 서울시가 세계 속 ‘한류의 심장’으로 힘차게 뛸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ChosunBiz.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