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채용비리 의혹' 박재경 前 BNK금융 사장, 사내이사직 사임

  • 이승주 기자

  • 입력 : 2018.06.14 17:47

    BNK금융지주는 박재경 전(前) BNK금융지주 사장이 사내이사직을 사임했다고 14일 밝혔다.

    박 전 사장은 부행장이던 지난 2015년 당시 신입행원 채용 최종면접관으로 참여해 전 국회의원 딸 면접 점수를 조작해 합격시킨 혐의로 구속 수사를 받았다. 박 전 사장은 지난 4월 지주 사장직을 사임하고 사내이사직만 유지하고 있었다.

     조선DB
    조선DB
    박 전 사장은 BNK금융지주 사내이사직 신분으로 재판을 받는 것이 그룹 경영에 상당한 부담을 줄 수 있고, 현재 추진 중인 그룹 혁신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판단에 자진 사임을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박 전 사장의 사내이사직 사임으로 BNK금융지주 이사회는 이사 8명으로 운영된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ChosunBiz.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