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중가형 최신 스마트폰 Q7 15일 출시...“G7씽큐 디자인 계승”

조선비즈
  • 김민수 기자
    입력 2018.06.13 10:00

    LG전자가 프리미엄 디자인과 기능을 갖춘 중가형 스마트폰 Q시리즈 신작 ‘Q7’을 이동통신3사를 통해 15일 출시한다. Q7은 최근 출시한 프리미엄 스마트폰 ‘G7씽큐’의 디자인과 기능을 이어받았다.

    LG Q7은 18:9비율의 5.5인치 ‘풀비전’ 대화면과 메탈 프레임, 곡면 글라스를 적용한 게 특징이다. 카메라는 인공지능 ‘Q렌즈’와 셀카 ‘아웃포커스’ 기능을 갖추고 있으며 지문 인식으로 화면 캡처까지 가능한 ‘핑거 터치’도 가능하다.

    LG전자가 15일 출시하는 스마트폰 Q7을 모델이 소개하고 있다./LG전자 제공
    특히 메탈 프레임과 곡면 글라스는 충격에도 강하다. LG Q7은 최상위 LG 스마트폰들과 동일하게 미국 국방부가 인정하는 군사 표준규격 ‘MIL-STD 810G’, 일명 ‘밀스펙’의 14개 항목을 통과했다. 방수방진 성능도 최고 등급인 IP68을 충족시킨다.

    LG전자는 메모리를 늘린 LG Q7+(플러스)를 함께 선보여 선택의 폭도 넓혔다. 가격은 RAM과 저장공간(ROM)이 각각 3GB와 32GB인 LG Q7이 49만5000원, 4GB와 64GB인 LG Q7+가 57만2000원이다.

    하정욱 LG전자 단말사업부장(전무)은 “최신 프리미엄 스마트폰의 멋진 디자인과 편리한 기능들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담은 LG Q7이 가성비를 중시하는 고객들에게 좋은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