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모터쇼

[부산모터쇼]벤츠, PHEV ‘더 뉴 E 300e’ 세계 최초 공개

  • 김참 기자
  • 입력 : 2018.06.07 13:32

    메르세데스-벤츠가 7일부터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8 부산국제모터쇼에서 더 뉴 E 300e를 전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더 뉴 E 300e는 베스트셀링 프리미엄 세단인 10세7대 E-클래스의 최신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로, 배기가스 배출이 없는 순수 전기 모드로 최대 약 50km(유럽 기준)까지 주행할 수 있다.

    전기모터만으로 122마력의 힘을 발휘하며, 최신 9단 자동변속기(9G-TRONIC)에 기반을 둔 3세대 하이브리드 변속기를 통해 엔진과 모터가 힘을 합치거나 어느 한쪽의 힘만으로도 주행이 가능하다.

    더 뉴 E 300e./ 김참 기자
    더 뉴 E 300e./ 김참 기자
    국내 최초로 공개되는 S 560 e는 지난해 9월 프랑크푸르트국제모터쇼를 통해 세계 최초로 선보였다. S 560 e는 세계 최고의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S-클래스 라인업에 새롭게 추가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차량으로 럭셔리함을 넘어 친환경성을 겸비한 것이 특징이다.

    3.0리터 V6 엔진과 122마력의 전기모터를 탑재하고, 최신 리튬이온배터리 기술을 적용해 전기모터만으로 최대 50km(유럽 기준)를 주행할 수 있다.

    EQ 브랜드 최초의 컴팩트 사이즈 컨셉트카, 컨셉트 EQA는 전기 구동화를 향한 메르세데스-벤츠의 비전을 명확히 보여주는 모델이다.

    메르세데스-벤츠의 디자인 철학인 감각적 순수미를 재해석한 컨셉트 EQA는 기존의 모던 럭셔리(Modern Luxury)를 진보한 럭셔리(Progressive Luxury)로 새롭게 발전시켰다. 또 60kWh 이상의 배터리를 탑재해 최대 400km 이상 주행이 가능하고, 두 개의 전기모터는 최고 출력 270마력, 최대 토크 51.0kg.m를 발휘하며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5초 이내에 도달한다.

    컨셉트 EQA./ 김참 기자
    컨셉트 EQA./ 김참 기자
    벤츠는 또 올 초 세계 최대 가전제품 박람회 CES 2018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한 바 있는 새로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MBUX(Mercedes-Benz User Experience)’를 시연, 공개하며 사용자 경험에 있어서도 자동차 기술의 개척자로서의 면모를 확실하게 드러낸다.

    지능형 음성 제어 기능은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사용자에 맞게 개별화돼 차량과 운전자, 탑승객 간의 정서적인 연결(Emotional Connection)을 형성한다. 차량 내 비서와 같은 MBUX를 통해 사용자는 텔레메틱스, 인포테인먼트, 편의 장비 등을 모두 조작할 수 있다. ‘안녕 벤츠?’라는 부름에 시스템은 반응하고 작동하며 자연스러운 한국어 소통을 완벽하게 지원한다. 이를 위해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R&D센터에서 다양한 연구 및 시험을 진행했다. MBUX는 내년 초 국내 출시할 더 뉴 A-클래스를 통해 최초로 도입할 예정이다.

    벤츠 코리아는 이번 부산국제모터쇼에서 기존 모터쇼 전시 형식을 탈피, 흡사 자동차 박물관을 연상케 하는 전시관을 마련했다.

    1886년 칼 벤츠에 의해 개발된 페이턴트 모터바겐은 세계 최초로 발명한 가솔린 자동차이자, 세계 최초로 특허를 받아 가솔린 자동차 역사의 시작을 알린 차로도 유명하다. 이동성에 새로운 차원의 혁신을 불러온 페이턴트 모터바겐의 특허 문서는 유네스코(UNESCO) 세계기록문화유산으로도 등재됐다.

    또 S-클래스의 효시인 ‘메르세데스-벤츠 220 카브리올레 B(Mercedes-Benz 220 Cabriolet B)’와 독보적인 플래그십 차량 ‘메르세데스-벤츠 600 풀만(Mercedes-Benz 600 Pullman)’ 등이 전시되며 과거부터 이어져 온 최고급 세단 제작 브랜드로서의 명성을 확고히 보여준다.

    이와 함께, 당대 최고 수준의 정통 스포츠카도 함께 선보인다. 최초로‚ ‘걸윙(Gullwing)‘도어를 적용한 전설적인 클래식 쿠페 ‘메르세데스-벤츠 300 SL (Mercedes-Benz 300 SL)’과 수많은 승리와 눈부신 기록을 세운 ‘실버 애로우(Silver Arrow)’라는 이름으로 익히 알려진 ‘메르세데스-벤츠 W 25(Mercedes-Benz W 25)’도 관람객의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ChosunBiz.com